홈 스타벅스, 어르신 바리스타 위한 전용 교육장 오픈
스타벅스, 어르신 바리스타 위한 전용 교육장 오픈
입력 2019.09.10 11:01

인사이트사진 제공 =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경기도 군포시니어클럽 4층에 시니어 바리스타 전문 교육장인 '스타벅스 상생 교육장'을 개설하고, 10일 개소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현재 한국시니어클럽협회에서는 어르신 바리스타들로만 구성된 시니어카페를 전국 150여 곳에서 운영 중에 있으며, 이 곳에서 근무하고 있는 시니어 바리스타들은 약 2,100여명에 이른다.


이번 스타벅스의 시니어 바리스타 상생 교육장 오픈을 통해, 본격적으로 전국의 시니어클럽 소속 시니어 바리스타들은 매년 이 교육장에서 체계적인 교육을 받게 된다.


이번 개소식은 교육 인프라 구축의 외형적인 의미 이외에도, 스타벅스 파트너들이 직접 이 곳을 정기적으로 방문해 재능기부 교육을 함으로써, 전국의 지역 실버 카페 어르신 바리스타와의 지속적인 상생 활동이 가능해진다는 측면에서 그 의미가 깊다고 평가 받고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이번 교육장 개설은 지난 3월 보건복지부와 한국시니어클럽협회, 스타벅스가 함께 지속가능한 양질의 어르신 일자리 창출에 상호 협력한다는 상생 업무 협약에 대한 세부 실천 및 스타벅스의 지역사회와의 지속적인 상생 경영 약속의 일환이다.


27개 드라이브 스루 매장에서 110명의 어르신 교통안전 관리원이 근무했던 협약식 초기 대비, 최근에는 어르신들의 열정적인 노력과 지역사회의 긍정적인 피드백에 힘입어, 스타벅스 41곳의 매장에서 180명의 어르신들이 통행안전 관리원으로 근무하고 있다.


이러한 6개월 간의 성과를 바탕으로, 시니어 클럽 산하 전국 150개 카페에 어르신 일자리 창출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기 위해 체계적인 전문 교육장 개설을 위한 구체적인 작업을 진행했다.


이번 어르신 전용 바리스타 교육장은 73평 규모로 다목적 강의실과 교육장 등으로 준비됐으며, 특히 실습 교육장은 한번에 30명의 바리스타들이 다양한 음료 제조 실습 교육을 효율적으로 받을 수 있도록 에스프레소 머신, 제빙기, 커피교육 가구, 냉난방 시설, 시청각 장비 등 실제 스타벅스 바리스타들이 받고 있는 교육시설과 동일한 형태로 꾸며졌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스타벅스는 이번 교육장 개설을 위한 전체적인 인테리어 공사 및 관련 비용 등에 대한 일체를 담당해 진행하는 것은 물론, 향후 스타벅스 바리스타들이 직접 방문해 한국 시니어클럽 협회 소속 2,100여명의 어르신 바리스타를 대상으로 하는 커피 전문 교육, 매장 운영 지원 등의 재능기부 활동을 지속적으로 병행해 나갈 예정이다.


상생 교육장에서는 시니어 바리스타를 위한 스타벅스의 전문 교육 외에도, 경력단절 여성, 취업준비생 등의 군포시민들을 대상으로 한 커피 교육도 한국시니어클럽협회 주관 하에 진행될 예정이다.


한국시니어클럽협회 김정호 회장은 "오늘날의 우리 세대가 있을 수 있도록 많은 고생을 해주신 시니어 세대가 여전히 우리사회의 중요한 역할을 하시는 분들이라는 의미를 부여할 수 있는 감격스러운 날"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친구들이 많이 본 기사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