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한화 아쿠아플라넷서 치료받고 바다로 돌아가는 '멸종 위기' 바다거북 14마리
한화 아쿠아플라넷서 치료받고 바다로 돌아가는 '멸종 위기' 바다거북 14마리
입력 2019.09.05 17:24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한화호텔앤드리조트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바다거북 14마리가 고향으로 돌아가 자유롭게 헤엄칠 수 있게 됐다.


지난달 28일 한화호텔앤드리조트(대표이사 문석)가 운영하는 한화 아쿠아플라넷 여수는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와 함께 제주 중문 색달해수욕장에서 바다거북 방류 행사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를 통해 해양보호생물 바다거북 14마리가 바다로 돌아갔다.


여기에는 한화 아쿠아플라넷 여수에서 인공 증식한 푸른바다거북 3마리를 비롯해 19년 7월에 구조 치료된 푸른바다거북 1마리, 16년 싱가포르에서 반입된 매부리바다거북 7마리, 국립해양박물관에서 구조 치료된 붉은바다거북 2마리, 푸른바다거북 1마리가 포함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한화호텔앤드리조트


녀석들이 방류된 곳은 마지막으로 바다거북 산란이 확인된 바다다. 어업 활동이 적고 외해로 이동이 용이해 바다거북이 살아가기 좋은 환경이다.


또한 바다거북의 특성상 주로 태어났던 해역으로 돌아와 산란하기 때문에 멸종 위기 해양생물을 보존하는 역할도 할 수 있으리가 기대가 모인다.


이처럼 한화아쿠아 플라넷은 해양보호생물을 보호하고 보전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전국 각지에서 혼획, 좌초된 해양동물을 구조하고 치료해주는 활동을 통해 서식지외보전기관으로 자리 잡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한화호텔앤드리조트


한편 한화 아쿠아플라넷 여수는 이번 바다거북 방류를 기념해 아쿠아리스트가 직접 설명해주는 '바다거북 바로 알기'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교육은 오는 11월 1일(금)까지 매주 금요일 오후 3시에 진행하며 6세부터 10세가 대상이다.


최소 3일 전까지 홈페이지 댓글을 통해 신청하면 되고 매주 수요일 15명의 당첨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한화 아쿠아플라넷 여수에 자녀와 함께 방문할 예정이라면 바다거북 무료 교육도 놓치지 말자.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한화호텔앤드리조트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