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KT&G, 2019년 신입·경력사원 채용…전년비 2배 이상 규모 확대
KT&G, 2019년 신입·경력사원 채용…전년비 2배 이상 규모 확대
입력 2019.09.04 18:46

인사이트사진 제공 = KT&G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KT&G가 '2019년도 신입·경력사원 채용'을 실시한다고 4일 밝혔다.


입사지원서는 KT&G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하며, 신입사원은 오는 24일, 경력사원은 16일까지 지원 가능하다.


올해 채용 예정 인원은 190여 명으로 80여 명이었던 전년에 비해 2배 이상 규모가 확대됐다.


대졸 신입사원 모집 분야는 △재무 △영업·마케팅 △제조 △원료 △SCM △R&D △인사 △IT △부동산 △글로벌 등 모두 10개로, 4년제 정규대학 이상 졸업자 또는 2020년 2월 졸업예정자가 대상이다.


경력사원은 △재무 △마케팅 △법무 △제조 △원료 △글로벌 △경영관리 등 7개 분야에서 모집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KT&G


KT&G는 특히 시장 경쟁 심화 등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도 지난 2012년부터 매년 고졸 신입사원을 채용하여 청년 일자리 창출에 동참해왔다.


고졸 채용은 전국 마이스터고등학교 등 특성화고등학교에서 학교장 추천을 받은 학생들이 지원할 수 있다.


채용 절차는 분야별로 서류전형과 인·적성검사, 실무면접, 임원면접 등의 순으로 이뤄지며 나이와 출신지역 등이 공개되지 않는 블라인드 방식으로 진행된다.


KT&G는 공정한 채용 문화 정착을 위해 2008년부터 선제적으로 블라인드 방식을 도입해 운영하고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KT&G


여기에 올해부터는 채용 절차의 객관성을 확보하기 위해 신입사원 지원자를 대상으로 AI(Artificial Intelligence) 면접을 도입할 방침이다.


이를 통해 인사전문가들이 평가한 1억 건 이상의 학습 사례를 기반으로 지원자의 역량과 인성을 검증하여 공정성과 신뢰도를 높인다.


신입은 11월 말, 경력은 10월 중순에 최종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KT&G 관계자는 "이번 채용에 끈기와 집념을 가진 도전적이고, 열정적인 인재들의 많은 지원을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고용 확대와 적극적인 투자를 통해 국가 경제에 기여하고자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