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도발적인 '호피무늬' 옷 입고 '농염' 매력 뽐낸 24살 조이
도발적인 '호피무늬' 옷 입고 '농염' 매력 뽐낸 24살 조이
입력 2019.08.23 08:27

인사이트Instagram '_imyour_joy'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자칭 '섹시 다이너마이트'인 조이가 호피무늬 의상으로 남성 팬의 시선을 끌었다.


지난 22일 레드벨벳 조이(24)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몇 장의 사진을 게재하며, 팬들의 관심을 부추겼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머리를 질끈 묶고 뇌쇄적인 눈빛으로 카메라를 응시하는 조이의 모습이 담겨있다.


조이는 머리를 뒤로 젖힌 채 과감한 포즈를 취하기도 했다.


인사이트Instagram '_imyour_joy'


평소 상큼한 이미지인 조이의 반전 매력에 남성 팬들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한편, 조이가 속한 레드벨벳은 최근 새 미니앨범 '더 리브 페스티벌 데이2'를 발매했다.


신곡 '음파음파'는 디스코 하우스 리듬의 업템포 댄스 곡이다.


'음파음파'는 자신의 눈빛과 매력에 빠져 허우적대는 상대에게 수영 호흡법을 알려준다는 유쾌한 내용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_imyour_joy'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