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대체 어떻게 하자는 것인가" 충격 받고 '지소미아 종료' 긴급 뉴스로 다룬 일본
"대체 어떻게 하자는 것인가" 충격 받고 '지소미아 종료' 긴급 뉴스로 다룬 일본
입력 2019.08.22 19:37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일본 언론들이 한국 문재인 정부의 전격적인 '한일정보보호협정 종료' 결정에 당황하는 모양새다.


22일 청와대 김유근 국가안보실 1차장은 브리핑을 열고 "한일정보보호협정 중단을 결정하고 일본 정부에 통보하겠다"고 밝혔다.


일본이 먼저 한일간 신뢰 훼손을 언급했고, 더 이상 한일정보보호협정(GSOMIA)를 이어가는 게 국익에 부합하지 않기에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김 차장은 밝혔다.


이러한 한국 측의 전격적인 지소미아 중단 결정에 일본이 크게 당황하고 있다.


인사이트뉴스1


일본 언론들은 앞다퉈 속보로 전하며 '충격'이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NHK와 교도통신은 이날 한국 정부의 결정을 긴급 뉴스로 다루며 "당초 한국은 수출규제와 화이트리스트 배제 등으로 인해 지소미아 파견 견해가 많았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일본의 방위성 관계자가 한 말도 함께 보도했다.


NHK는 "방위성 관계자는 '믿을 수 없다. 한국은 도대체 어떻게 하자는 것인가. 일본 정부도 앞으로 대응을 검토하겠다'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다른 관계자는 예상치 못한 한국 정부의 주장을 냉정하게 분석할 필요가 있다고 한 것으로 전해졌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