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드디어 내일(14일) 미친 액션으로 돌아온 '분노의 질주: 홉스&쇼' 개봉한다
드디어 내일(14일) 미친 액션으로 돌아온 '분노의 질주: 홉스&쇼' 개봉한다
입력 2019.08.13 07:07

인사이트영화 '분노의 질주: 홉스&쇼'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무더위를 한 번에 날려줄 시원한 액션을 자랑하는 영화 '분노의 질주: 홉스&쇼'가 곧 우리 곁에 찾아온다.


오는 14일 전국 멀티플렉스 영화관에는 영화 '분노의 질주: 홉스&쇼'가 개봉한다.


'분노의 질주: 홉스&쇼'는 완벽히 다른 홉스(드웨인 존슨 분)와 데커드 쇼(제이슨 스타뎀 분)가 불가능한 미션을 해결하기 위해 어쩔 수 없이 한 팀이 되는 이야기를 그린다.


그동안 '분노의 질주' 시리즈에서 대립하던 두 사람은 세상에 충격을 가하기 위해 나타난 악당 브릭스턴의 악행을 막기 위해 뭉치게 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분노의 질주: 홉스&쇼'


작품은 올여름 최고의 기대작으로 손꼽히는 만큼 앞서 진행된 시사회에서 호평을 받았다.


미국 매체 샌프란시스크 크로니클은 "특이하고 신박하게 보여준다는 점이 좋다. 특유의 유머도 계속 유지해준다"라는 평을 남겼다.


또 다른 매체에서는 시리즈 중 최고의 코미디 영화가 될 것 같다며 칭찬의 목소리를 아끼지 않았다.


인사이트영화 '분노의 질주: 홉스&쇼'


시사회에 함께한 관객들도 쫄깃한 전개감과 탄탄한 스토리에 대해 높은 만족감을 표했다.


이처럼 개봉 전부터 큰 인기를 얻고 있는 '분노의 질주: 홉스&쇼'.


현재 흥행 중인 '엑시트', '봉오동 전투' 등을 꺾고 1위를 차지하게 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친구들이 많이 본 기사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