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내일(13일) 가만히 있어도 '짜증' 폭발할 정도로 '덥다'
내일(13일) 가만히 있어도 '짜증' 폭발할 정도로 '덥다'
입력 2019.08.12 22:13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영화 '콘스탄틴'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화요일인 내일(13일)은 전국이 흐린 가운데 다시 '불더위'가 시작되겠다.


12일 기상청에 따르면 내일(13일) 우리나라는 제9호 태풍 '레끼마'에서 약화된 열대저압부의 가장자리에서 만들어진 구름대의 영향을 받겠다.


이후 구름대에서 벗어나 북태평양고기압 가장자리에 들 전망이다.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서울과 경기도, 강원 북부, 충남에는 흐리고 비가 오다 새벽에 그칠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오후에는 불안정한 대기 탓에 충청 북부내륙과 강원 영서 남부, 전북 북부내륙, 경북 북부내륙에 소나기가 오겠다.


이날 새벽까지 예상 강수량은 서울·경기도·강원 영서 북부·충남서부·전라도·제주도 10~40mm, 강원도·충청도·경남서부내륙 5~20mm다.


제주도 산지에도 60mm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리겠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지역별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27도, 춘천 26도, 강릉 25도, 대전 26도, 청주 26도, 대구 25도, 광주 26도, 전주 26도, 부산 26도, 제주 26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4도, 춘천 36도, 강릉 32도, 대전 34도, 청주 35도, 대구 35도, 광주 34도, 전주 35도, 부산 32도, 제주 32도 등으로 예상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적으로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태풍이 점차 약화하고 있어 강수구름대가 강하게 발달하지는 않겠다"면서 지형의 영향을 받아 국지적으로 시간당 10mm 내외의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고 설명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