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치명적인 각선미(?) 자랑하며 '히치하이킹'으로 '셀프 입양' 시도한 고양이
치명적인 각선미(?) 자랑하며 '히치하이킹'으로 '셀프 입양' 시도한 고양이
입력 2019.08.12 19:01

인사이트reddit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날 키울 기회를 주겠다냥. 태워, 어서 날 태우라고!"


가끔 '쟤 사람일지도 몰라'라는 생각을 하게 할 정도로 영리한 모습으로 깜짝깜짝 놀라게 하는 고양이들.


하다 하다 히치하이킹으로 '셀프 입양'을 시도한 녀석이 있어 웃음을 안긴다.


최근 해외 온라인 커뮤니티 '레딧(reddit)'에는 한 누리꾼이 집에 가는 길에 만난 고양이 사진이 게재됐다.


인사이트reddit


사진에는 치명적인 각선미를 자랑하며 두 발로 서있는 고양이 한 마리가 있다. 


단번에 시선을 강탈하는 녀석은 운전자를 빤히 바라보며 무언의 압박을 하고 있다. 마치 "날 태우고 가서 키워"라고 강요하는 듯 보인다.


운전자가 반응이 없자 목을 조금 더 앞으로 내밀며 "이래도 안 태울 거야?"라고 말하는 듯해 웃음을 안긴다.


이후 상황은 전해지지 않았지만 치명적인 녀석의 매력에 당장 '냥줍'을 결심했을 것으로 예상된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해당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이런 간택 당하면 좋겠다", "냉큼 문 안 열고 뭐 하냐", "왜 나만 고양이 없어" 등의 댓글을 남기며 귀여워 어쩔 줄 몰라했다.


우리나라에서도 직접 집사를 간택하는 고양이를 쉽게 만날 수 있다.


녀석들은 야생에 남을 수 있지만 좀 더 편안한 삶을 위해 인간과 함께 살아간다고 전문가들은 말한다.


만약 고양이가 당신을 간택했다면 맛있는 음식과 몸에 꼭 맞는 박스를 제공해 주인님(?)의 선택을 후회하지 않게 해주길 바란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