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괴상한(?) 비주얼에 깜짝 놀라지만 한번 먹으면 은근 '밥도둑'이라는 망고 덮밥
괴상한(?) 비주얼에 깜짝 놀라지만 한번 먹으면 은근 '밥도둑'이라는 망고 덮밥
입력 2019.08.04 19:18

인사이트Instagram 'honey_vivi_'


[인사이트] 전형주 기자 = 태국을 찾는 관광객이라면 천혜의 자연경관을 보고 한 번, 풍부한 먹거리를 보고 또 한 번 놀란다.


대부분 쏟아지는 먹거리를 두고 '선택 장애'를 겪고는 하지만, 이미 답은 정해져 있다. 국내에서 절대 먹어보지 못했을 충격적(?) 비주얼의 요리를 꼭 먹어야 한다.


바로 새콤달콤한 망고에 쫀득쫀득한 찰밥을 얹은 '망고 덮밥'이다. 


망고 덮밥은 태국의 전통식이다. 끔찍해 보이는 겉모습과 달리 의외의 '단짠단짠'한 맛을 갖고 있어 관광객들에게 인기가 높다.


최근에는 국내에서도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 소개되며 태국 여행에서 꼭 먹어봐야 할 '원픽' 음식으로 꼽히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luv.zin'


망고 덮밥은 망고와 찰밥이라는 다소 특이한 조합을 이루고 있다. 기호에 따라 코코넛 밀크와 설탕, 소금 등을 곁들여 먹을 수 있다.


과일과 밥을 비벼 먹는 문화가 생소한 국내에서는 다소 거리낌이 생길 수 있다. 그러나 한 번 맛을 보면 특유의 새콤달콤하면서도 짭짤한 맛에 금방 중독돼 헤어나오지 못한다.


특히 쫀득하고 달달한 찰밥도 일품이라는 평가가 많다.


인사이트Instagram 'hhhhhyun_1031'


망고 덮밥은 태국 어느 지역에서나 쉽게 즐길 수 있을 만큼 식당이 많다. 현지인에게도 인기가 많아 어디에서나 다소간의 웨이팅이 있다고 한다.


태국 대표 간식거리 망고 덮밥의 가격은 파는 곳에 따라 적게는 40밧(한화 약 1,500원)에서 많게는 230밧(한화 약 8천 원)까지 다양하다.


이미 망도 덮밥 맛본 누리꾼들은 "조합 무엇? 이랬는데 먹어보면 JMT", "너무 맛있어", "새콤달콤한 맛이 짜릿할 정도" 등의 반응을 보이며 망고 덮밥에 대한 찬사를 아끼지 않고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