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휘발유 가격 2주 연속 상승...서울 리터당 1587원
휘발유 가격 2주 연속 상승...서울 리터당 1587원
입력 2019.08.03 16:08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임경호 기자 kyungho@


[인사이트] 황혜연 기자 = 전국 휘발유 가격이 2주 연속 소폭 인상됐다.


3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 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7월 다섯째주 전국 주유소 보통 휘발유 판매가격은 전주 대비 1.5원 오른 1492.1원이다.


앞서 7월 넷째주 전국 휘발윳값은 전주 대비 ℓ당 0.2원 소폭 오르며 두 달 만에 처음 상승세를 탔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서울 지역 휘발유 가격이 ℓ당 1587.3원으로 전주보다 1.3원 올랐고, 최저가 지역인 대구는 0.8원 오른 1461.8원이었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상표별로는 가장 저렴한 알뜰 주유소 휘발유 가격이 ℓ당 1465.4원이었고, SK에너지는 1506.2원으로 유일하게 1500원을 웃돌았다.


지난주까지 하락하던 경유 판매가격도 9주 만에 상승했다. 전국 경유 판매가격은 1ℓ에 0.4원 상승한 1351.6원을 기록했다.


향후 국내 기름값은 국제유가 영향에 따라 당분간 현재 수준에서 소폭 등락을 이어갈 전망이다.


석유공사 관계자는 "국제유가는 미국 원유재고 7주 연속 감소 및 중동지역 긴장 지속 등의 상승요인과 미국의 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관세 부과 예고 등의 하락요인이 혼재하여 강보합세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