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내일(11일)도 오후까지 '장맛비' 펑펑 쏟아진다···"우산 까먹지 마세요"
내일(11일)도 오후까지 '장맛비' 펑펑 쏟아진다···"우산 까먹지 마세요"
입력 2019.07.10 19:52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장경윤 기자 = 목요일인 내일(11일)은 오후까지 전국에 비가 내려 침수 피해 및 교통안전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10일 기상청은 목요일인 내일(11일)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전국에 비가 내리다 오후에 대부분 그칠 것이라고 밝혔다.


예상 강수량은 서울과 경기도, 강원영서, 경상도, 제주도 등이 20~60mm, 충청도와 전라도 등이 10~40mm, 경상해안이 천둥·번개를 동반한 100mm로 예보됐다.


강원영동 지역은 10~12일까지 50~150mm가량의 비가 오겠으나 200mm가 넘는 곳도 있겠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아침 최저기온은 전국을 기준으로 8~22도, 낮 최고기온은 22~29도로 평년과 비슷하다.


미세먼지 농도는 장맛비와 원활한 대기 확산 덕분에 전 권역에서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가 0.5~1.5m, 남해 앞바다에서 0.5~3.0m, 동해 앞바다에서 1.5~4.0m로 다소 높게 일 전망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장맛비로 인한 산사태 및 침수 피해는 물론 교통안전에도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