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풀무원샘물, 2L 페트병 경량화로 '플라스틱 다이어트' 돌입
풀무원샘물, 2L 페트병 경량화로 '플라스틱 다이어트' 돌입
입력 2019.06.28 20:02

인사이트사진 제공 = 풀무원샘물


[인사이트] 김천 기자 = 풀무원샘물이 플라스틱 사용량 감소를 위해 '풀무원샘물 by Nature' 2L의 무게를 3g 줄인 새로운 패키지를 출시했다고 28일 밝혔다.


최근 환경 보호 필요성에 대한 대중적인 공감대가 형성되고 지나친 플라스틱 사용에 대한 경각심이 높아지면서 유통업계도 '플라스틱 다이어트'에 돌입했다.


특히, 종이 빨대나 빨대 없이 마시는 음료 뚜껑을 출시하거나 업사이클링 소재를 활용한 장바구니를 선보이는 등 일상에서도 플라스틱 사용 저감에 손쉽게 동참할 수 있도록 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


풀무원샘물은 네슬레 워터스의 선진 기술에 기반해 이달 3g 더 가벼워진 '풀무원샘물 by Nature' 2L 생수병을 선보였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풀무원샘물


2013년 기존 37g에서 35.6g으로 줄인 데 이어 올해 32.6g으로 추가 경량화에 성공했으며, 이를 통해 자사 기존 제품 대비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약 12% 절감했다.


이 외에도 2013년에는 국내 최초로 낮은 높이의 뚜껑인 '에코캡'을 도입했으며, 자사 500ml 생수병 또한 지속적으로 무게를 줄여 2009년 15g에서 2018년 11.1g까지 줄이는 등 일찍부터 플라스틱 사용량을 줄인 친환경 용기를 선보이며 지속가능한 경영을 펼치고 있다.


풀무원샘물 관계자는 "풀무원샘물은 친환경 경영을 선도하는 브랜드답게 페트병 경량화 외에도 플라스틱 재생 사업을 지원하고 바른 분리수거 캠페인을 실시하는 등 환경보호를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플라스틱 다이어트를 실천하는 제품 개발 및 친환경 캠페인 추진에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