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빛' 조현우, 대구 떠나 독일 '분데스리가' 간다"
"'빛' 조현우, 대구 떠나 독일 '분데스리가' 간다"
입력 2019.06.18 09:27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대구FC의 자랑이자 대한민국의 '수문장' 조현우가 해외 무대 진출을 앞두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18일 스포츠 동아는 축구계 다수의 소식통의 말을 인용해 "조현우가 여름 선수 이적시장을 통해 유럽으로 건너갈 것 같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대구 역시 대승적인 차원에서 조현우의 독일 진출을 허락할 계획이다.


구단과 조현우 측 입장 정리도 마무리 수순을 밟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인사이트뉴스1


독일 분데스리가 여러 팀 가운데에서도 최근 'FSV 마인츠'가 조현우에게 적극적으로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스포츠 동아는 덧붙였다.


마인츠는 앞서 지동원과 구자철 등이 몸담았으며 올해 5월 기준 분데스리가 12위를 달리고 있다.


조현우의 이적에 영향을 준 것은 지난 러시아 월드컵 당시 독일이 축구 강국임에도 불구하고 조현우의 슈퍼세이브에 막혀 F조 3차전서 패했던 전적이 큰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Facebook 'KoreaFootballTeam'


한편 조현우는 2013시즌 대구 FC에 입단했으며 지난해 열린 러시아 월드컵에서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 골키퍼로 활약하며 '빛현우'라는 별명을 얻었다.


최근에도 한국과 이란 A매치에서도 빛나는 선방을 보여주기도 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