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문재인 정부 오늘(11일) 북한에 95억 원 송금한다"
"문재인 정부 오늘(11일) 북한에 95억 원 송금한다"
입력 2019.06.11 17:20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국제기구를 통한 대북 지원이 조기에 이뤄질 수 있도록 조치하겠다던 문재인 정부의 대북 인도 지원 송금이 임박했다.


11일 통일부 당국자는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빠르면 오늘(11일), 내일 정부가 국제기구에 800만 달러(한화 94억 5,200만 원)를 송금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정부는 앞선 5일 남북교류협력추진협의회 의결을 통해 북한의 취약계층을 돕는 국제기구에 남북협력기금 800만 달러를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송금은 남북협력기금 수탁 기관인 한국수출입은행에서 진행한다.


인사이트뉴스1


송금액의 구체적 사용처도 일부 공개됐다.


세계식량계획(WFP)에 지원되는 450만 달러의 경우 이미 WFP 측에서 지원 중인 북한의 60개군 탁아소, 소아병동, 고아원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유니세프에 지원되는 남은 350만 달러의 경우 영양 사업과 모자보건 사업 등에 투입된다.


주로 아동, 임산부, 수유부 등을 대상으로 기초 필수 의약품 키트 및 치료식을 제공한다.


한편 입금된 후 사업 진행까지는 시간이 필요할 예정이다. 통일부 당국자는 이같이 밝히며 "국제기구 본부에서 실국에 자금 분배를 하고 국가별 사무소로 송금되는 등 절차가 남았다"고 설명했다.


이 당국자는 추가적인 대북 식량지원 여부에 대해 검토 중이라고도 전했다.


인사이트World Food Programme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