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유한킴벌리 디펜드, 대상웰라이프 뉴케어와 '꽃중년' 위한 공동 프로모션 진행
유한킴벌리 디펜드, 대상웰라이프 뉴케어와 '꽃중년' 위한 공동 프로모션 진행
입력 2019.06.04 17:31

인사이트사진 제공 = 유한킴벌리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유한킴벌리 요실금 전문 브랜드 '디펜드'와 대상웰라이프 '뉴케어'가 액티브 시니어를 응원하는 공동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디펜드와 뉴케어는 보다 능동적으로 사회활동에 참여하고 건강한 삶을 지향하는 중년과 액티브 시니어를 위한 맞춤형 제품을 공급해 오고 있다. 


따라서 이들은 자연스럽게 액티브 시니어를 위한 공동 프로모션을 기획하게 됐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유한킴벌리 


공동 프로모션은 오는 6월 9일까지 G마켓에서 진행되며, 유한킴벌리 디펜드 언더웨어와 대상웰라이프 뉴케어 액티브 등을 특가에 구매할 수 있다. 


디펜드 언더웨어와 뉴케어 액티브 등을 함께 구입할 수 있는 스마일팩을 기본으로 디펜드와 뉴케어를 따로 구입할 때에도 할인 쿠폰이 제공되고 구매 후 상품후기를 남기면 추첨을 통해 추가로 경품을 받을 수 있다.


유한킴벌리 디펜드 언더웨어는 지난해에만 24% 성장하는 등 요실금 언더웨어 시장을 견인하고 있는 제품이다. 2011년 충주공장에 제조설비를 투자해 본격 양산에 들어간 이후 연평균 두 자리 수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당시엔 생소했던 액티브 시니어로 제품 라인업을 확장했던 디펜드는 이후, 요실금 언더웨어 시장을 세분화해 세미액티브 신시장을 개발하고, 레이스 디자인과 90호, 100호 등 속옷 사이즈 표기, 시니어 상담사 서비스 도입, 편의점 취급 등 획기적인 노력을 통해 요실금 언더웨어 시장이 200억대 규모로 성장하는데 크게 기여했다고 평가받고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유한킴벌리 


요실금 시장의 성장은 새로운 산업이 육성된다는 의미 외에 사회 활력과도 관련이 깊다. 요실금으로 인해 위축되기보단 보다 적극적으로 사회활동에 참여하는 사례가 증가하고 있다는 의미를 담고 있기 때문이다. 


유한킴벌리는 디펜드 매출 일부를 '공유가치창출(CSV) 기금'으로 함께 일하는 재단에 기탁하고 시니어 일자리 창출을 위한 활동도 펼치고 있다. 


유한킴벌리는 2012년 시작된 시니어일자리 창출 사업으로 현재까지 38개의 시니어 소기업 육성과 88명의 시니어케어매니저 육성하고 총 500개 이상의 시니어일자리 창출의 성과를 거두고 있으며, 이를 비즈니스 성과와 연계해 고령사회 극복을 위한 공유가치창출 모델의 좋은 모델로 평가받고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