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G마켓, 청년창업농 바우처 온라인 결제서비스 오픈
G마켓, 청년창업농 바우처 온라인 결제서비스 오픈
입력 2019.06.03 19:07

인사이트사진 제공 = 이베이코리아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G마켓이 청년들의 영농 정착을 지원하기 위해 청년창업농 대상 바우처 카드 온라인 결제 서비스를 오픈한다.


G마켓은 농림축산식품부와 전략적 제휴 협약을 통해 청년농업인들을 선정해 자금을 지원하는 '청년창업농 영농정착지원사업' 내 온라인 바우처카드 결제 시스템을 구축했다고 3일 밝혔다.


청년창업농은 농식품부가 선발한 영농경력 3년 이하 40세 미만의 후계 청년농업인으로 최장 3년간 월 최대 100만원의 정착지원금을 지원받으며, 올해까지 3천2백명이 선발됐다.


선발된 인원은 농식품부에서 지원하는 바우처카드를 활용해 G마켓에서 생필품이나 농업용품 등 지정된 카테고리 상품을 구매할 수 있다.


인사이트지마켓 홈페이지


바우처카드 사용을 위해서는 결제수단 선택 시 '다른결제수단' 내의 '신용·체크카드' 항목 중 'BC카드'를 선택하고, 결제방식에서 '바우처결제(청년창업농)'을 선택하면 된다.


청년창업농 지원 바우처카드 결제 서비스 적용을 기념해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지난달 31일부터 G마켓 청년창업농 바우처결제 오픈 안내 페이지를 통해 총 5종의 쿠폰 혜택을 지급하며, 최대 2만원 이내로 15% 중복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청년창업농 회원이 이베이코리아 멤버십 서비스인 스마일클럽이라면 최대 5천원의 20% 중복 할인쿠폰도 받을 수 있다.


이베이코리아 판매고객성장실 정경열 실장은 "이베이코리아가 청년 농업인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업계 최초로 바우처 결제서비스를 오픈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올해 7월에는 G마켓에 이어 옥션에서도 바우처 결제서비스를 오픈하는 등 이베이코리아는 잠재력 있는 농업인들의 온라인 접근성 향상 및 성공적인 영농 정착을 위해 농림축산식품부와 꾸준히 협력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