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경보제약, 저선량 엑스레이 'MINE' 우즈베키스탄 수출
경보제약, 저선량 엑스레이 'MINE' 우즈베키스탄 수출
입력 2019.06.01 09:51

인사이트사진 제공 = 경보제약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경보제약이 지난달 29일 우즈베키스탄의 메디컬 컨설팅 및 판매사 C.M.S.(Constant Medical Service)와 저선량 엑스레이 촬영기 'MINE(마인)'의 수출계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이번 계약으로 경보제약은 C.M.S.사를 통해 우즈베키스탄 내 공립병원과 클리닉에 5년간 약 4800만 달러 규모의 MINE을 공급하게 된다.


MINE은 X선 발생 효율을 높이고 촬영시간을 단축해 엑스레이 촬영 시 발생되는 방사선량을 기존 엑스레이의 40분의 1까지 줄인 저선량 엑스레이 촬영 시스템이다.


일반 엑스레이 촬영 시 발생하는 0.1mSv(밀리시버트)의 피폭량을 0.0027mSv까지 줄이면서도 선명한 영상을 얻을 수 있어 소아 환자와 X선에 자주 노출되는 의료인들에게 안전한 의료 환경을 제공할 수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경보제약


경보제약 영업본부장 안광진 전무는 "저선량 엑스레이 촬영기인 MINE은 의료용 방사선 기기 사용의 빈도가 높아지고 있는 우즈베키스탄 병원에서 환자와 의료진의 안전을 위한 대안이 될 것"이라며 "우즈베키스탄을 교두보로 중앙아시아 주변국과 러시아 시장으로 수출을 본격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C.M.S.사의 토리보브 무로존(Tolibov Murodjon) 대표는 "MINE은 현재 우즈베키스탄의 의료환경뿐만 아니라 국가보건향상에도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경보제약과 사업협력을 강화해 의약품 수입도 추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