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갓 태어난 것 같은 '베이비'로 변신한 '뽀시래기' 백종원
갓 태어난 것 같은 '베이비'로 변신한 '뽀시래기' 백종원
입력 2019.05.22 09:42

인사이트Instagram 'yujin_so'


[인사이트] 권길여 =  요리 연구가이자 사업가인 백종원이 갓 태어난 아기로 변신했다.


22일 배우 소유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남편 백종원의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 속 백종원은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중년 남성에서 아기 시절의 모습을 하고 있다.


'리틀 백종원'은 한층 귀여운 모습이지만 어딘가 어색한 느낌이다.


인사이트Instagram 'yujin_so'


백종원 얼굴이 그대로 담겨 있으면서도 아기처럼 '뽀얀' 피부를 가진 얼굴은 웃음을 자아낸다.


특히 백종원의 인자한 미소, 버럭 하는 표정 등 다양한 얼굴 표정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소유진은 "아침에 촬영 가는 백주부 메이크업 해주다가. '뭐여 이게? 이거 재밌네', '아 나가야 된다고', '찰칵. 잘 다녀오세요'"라는 글과 함께 올렸다.


한편, 지난 2013년 결혼한 소유진과 백종원은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깨 볶는 결혼생활을 자랑하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yujin_so'




친구들이 많이 본 기사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