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미X 형사'가 연쇄살인마 쫓는 꿀잼 영화 '악인전' 박스오피스 1위
'미X 형사'가 연쇄살인마 쫓는 꿀잼 영화 '악인전' 박스오피스 1위
입력 2019.05.18 08:32

인사이트영화 '악인전'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영화 '악인전'이 어벤져스: 엔드게임의 독주를 누르고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18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악인전'은 개봉 3일 만에 한국형 꿀잼 액션영화라는 입소문을 타고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지난 17일 하루 동안 21만 7618명의 관객을 동원한 영화 '악인전'은 현재 누적 관객수 58만 4838명을 기록하고 있다.


기세를 몰아간다면 이번 주말에 무난하게 1백만 관객 돌파를 할 것으로 예상된다.


인사이트영화 '악인전'


박스오피스 2위에는 여전히 흥행을 이어가고 있는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이 자리했다.


이날 하루 동안 7만 관객을 동원한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누적 관객수 1,300만을 돌파, 1,360만 관객을 동원한 '아바타'를 바짝 뒤쫓았다. 3위에는 라미란, 이성경 주연 영화 '걸캅스'가 안착했다.


'악인전'은 우연히 연쇄살인마의 표적이 되었다 살아난 조직폭력배 보스와 범인 잡기에 혈안이 된 강력반 형사, 타협할 수 없는 두 사람이 함께 연쇄살인마 K를 쫓으며 벌어지는 범죄 액션 영화다.


이원태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으며, 믿고 보는 배우 마동석의 출연으로 개봉 전부터 화제를 모았다.


인사이트영화 '악인전'


극 중에서 마동석은 조직폭력배 보스 장동수 역을, 김무열은 강력반 형사 정태석 역을 연기한다. 


연쇄살인마 강경호 역에는 앞서 마동석과 영화 '범죄도시'에서 호흡을 맞췄던 김성규가 맡았다.


현재 '악인전'은 제72회 칸 국제영화제 진출(미드나잇 스크리닝 부문-비경쟁)을 눈앞에 두고 있다.


연쇄살인마를 잡기 위해 조직 보스와 형사가 손을 잡는다는 신선한 설정과 짜릿한 액션이 '칸'의 마음까지 사로잡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