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폭신+말랑'해 껴안고 자면 잠 솔솔 오는 다이소 '바다코끼리 인형'
'폭신+말랑'해 껴안고 자면 잠 솔솔 오는 다이소 '바다코끼리 인형'
입력 2019.05.17 18:53

인사이트Instagram 'zang_17'


[인사이트] 변세영 기자 = 바다의 제왕 '바다코끼리'가 앙증맞은 덧니를 장착한 채 치명적인 귀여움으로 우리 앞에 나타났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서는 바다코끼리 인형의 사진이 속속들이 올라와 누리꾼들의 시선을 끌었다.


공개된 사진에는 두 눈을 치켜뜨고 정면을 응시하는 분홍색과 갈색의 바다코끼리가 등장한다.


인사이트Instagram 'h.yoonbin'


흡사 바다표범과 비슷해 보이는 바다코끼리는 동글동글한 눈동자를 통해 '멍충미'가 한가득 느껴져 순수한 매력이 여과 없이 드러난다.


이 인형의 트레이드 마크는 뭐니 뭐니해도 '덧니'에 있다.


콧구멍 밑으로 뻗어 나온 삐뚤빼뚤한 덧니는 보는이로 하여금 경계심을 무장해제 시킨다.


해당 제품은 다이소에서 출시한 바다코끼리 인형으로, 귀여운 디자인과 폭신폭신한 촉감으로 소비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hyerin_000'


부드럽고 따듯한 촉감 덕분에 품에 '쏘옥' 껴안고 자면 꿀잠은 시간문제라는 후기가 줄을 잇고 있다. 궁금하면 직접 체험해 보길 바란다.


가격은 또 하나의 매력 포인트다. 세상 귀엽고 포근하지만 '5천원'이라는 혜자로운 가격은 2개를 구매해 양팔에 끼고 자도 부담 없는 수준이다.


지금 바로 다이소로 달려가 당신의 꿀잠을 완성해 줄 바다코끼리 인형을 만나보는 건 어떨까.

친구들이 많이 본 기사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