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숨바꼭질하며 누나 옆에 숨었다가 '1초'만에 들키고 '잇몸 미소' 짓는 건후
숨바꼭질하며 누나 옆에 숨었다가 '1초'만에 들키고 '잇몸 미소' 짓는 건후
입력 2019.05.15 22:21

인사이트KBS '해피선데이 - 슈퍼맨이 돌아왔다'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순수한 마음으로 숨바꼭질을 즐기는 건후와 나은이의 일상이 시청자들의 훈훈한 미소를 자아냈다.


지난 12일 방송된 KBS '해피선데이 -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누나 나은이와 숨바꼭질을 하다 엉뚱한 곳에 숨어버린 건후의 귀여운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건후와 술래잡기를 하던 나은이는 "다음은 숨바꼭질을 하자"며 술래를 자청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 '해피선데이 - 슈퍼맨이 돌아왔다'


벽에 얼굴을 묻은 채 "꼭꼭 숨어라"를 외치는 나은이를 본 건후는 빠른 걸음으로 숨을 곳을 찾아 나섰다.


이후 건후는 집 안 곳곳에 설치된 카메라의 시선을 모두 피하며 완벽하게 숨은 듯 보였다.


그러나 나은이가 구호를 끝내고 고개를 돌리는 순간, 건후는 나은이의 바로 왼편에서 모습을 드러냈다.


인사이트KBS '해피선데이 - 슈퍼맨이 돌아왔다'


'등잔 밑이 어둡다'는 속담을 이용해 나은이의 허를 찌르려던 것. 안타깝게도 작전에 실패한 건후는 꼼짝없이 나은이에게 붙잡히며 술래가 되었다.


마침내 자신이 숨을 차례가 된 나은이는 시야가 완벽히 차단된 텐트에 몸을 숨기며 건후와는 사뭇 다른 치밀한 면모를 보여주었다.


이처럼 순수한 마음으로 시청자들의 훈훈한 미소를 자아낸 건후와 나은이의 모습은 아래 영상에서 더욱더 자세히 확인할 수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