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내일(16일) 나시 입어도 땀 뻘뻘 날 정도로 덥다···"낮 최고 32도"
내일(16일) 나시 입어도 땀 뻘뻘 날 정도로 덥다···"낮 최고 32도"
입력 2019.05.15 19:30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이경은 기자 = 목요일인 내일(16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은 날씨를 보이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16일은 낮 기온이 평년에 비해 크게 오르면서 대부분 지역에서 30도 안팎의 기온을 보이겠다.


광주는 32도까지 올라 폭염특보가 발표될 전망이다.


이날 아침 기온은 9~14도로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을 것으로 보인다. 낮 기온은 20~24도로 대부분 지역에서 평년보다 2~7도 높아질 것으로 예측됐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특히 광주 지역에는 폭염 특보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기상청은 이날 오후 3시를 기해 광주 지역에 폭염주의보를 발효했으며, 낮 기온이 33도까지 오를 것이라고 내다봤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광주 폭염특보는 관측을 시행한 2008년 6월 1일 이후 가장 빠른 폭염특보 발표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7도, 인천 16도, 수원 14도, 춘천 13도, 강릉 16도, 청주 17도, 대전 16도, 전주 17도, 광주 16도, 대구 16도, 부산 17도, 제주 18도 등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낮 최고기온은 서울 30도, 인천 25도, 수원 30도, 춘천 30도, 강릉 29도, 청주 30도, 대전 31도, 전주 30도, 광주 33도, 대구 31도, 부산 25도, 제주 16도를 기록하겠다.


서울이 공식적으로 낮 기온 30도가 예상되는 건 16일이 올해 처음이다.


맑은 날씨가 지속되면서 대기는 건조한 상태를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서울, 세종, 대전, 대구와 경북, 충북, 충남, 강원, 경기 일부지역은 건조주의보가 내려진 상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