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한국금융신문, '2019 한국금융미래포럼' 5월 21일 개최
한국금융신문, '2019 한국금융미래포럼' 5월 21일 개최
입력 2019.05.09 18:53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한국금융신문


금융 최고 전문가 한 자리에, 혁신금융 핀테크 성장 전략 모색


[인사이트] 이유리 기자 = 한국금융신문은 한국 경제의 발전을 위한 규제 혁신 방향과 핵심경쟁력 구축 해법을 찾기 위해 오는 21일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2019 한국금융미래포럼'을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올해로 4번째를 맞이하는 '한국금융미래포럼'은 금융 분야의 최고 전문가들과 한국의 금융 산업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제시하며 매년 업계의 뜨거운 관심 속에 진행되고 있다.


이번 포럼 주제는 '혁신성장, 금융에서 답을 구하다'로, 최종구 금융위원장의 축사로 막을 연다. 포럼은 2개 세션으로 진행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한국금융신문


혁신성장을 위한 금융의 역할과 지원 방안을 논의하는 1세션과 핀테크를 통한 미래 핵심경쟁력 구축 방안을 토론하는 2세션으로 구성됐다.


제1세션에서는 혁신성장 시대에 대한 전문가와 금융당국, 민간에서의 경험적 사례와 입장에 대해 살펴본다.


권대영 금융위원회 금융혁신기획단 단장이 '금융이 확 바뀌는 핀테크 금융정책 방향', 정유신 서강대학교 경영학부 교수(핀테크지원센터장)가 '혁신성장을 위한 금융의 역할과 미래', 김태훈 레이니스트(뱅크샐러드) 대표이사가 '스타트업의 현황과 바람직한 지원 방안'으로 주제발표를 맡았다.


주제발표 후 이어지는 2세션에서는 임종룡 전 금융위원장 주재로 '핀테크를 통한 미래 핵심경쟁력 구축 방안'에 대한 심도 깊은 토론이 이뤄진다.


참고로 임 전 위원장(현 연세대 경제대학원 특임 교수)은 과거 금융당국 수장 시절 핀테크 지원에 역점을 두었다는 점에서 이번 패럴토론을 주재하며 가장 실질적인 미래 핵심경쟁력 구축방안이 무엇인지를 찾아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 정유신 서강대학교 교수와 권대영 금융위 금융혁신기획단장, 조영서 신한금융지주 디지털전략팀 본부장, 김태훈 레이니스트 대표이사, 신원근 카카오페이 부사장이 토론 패널로 참여해 우리나라의 혁신금융과 핀테크산업 경쟁력과 관련된 열띤 논의의 장이 펼쳐질 예정이다.


이번 포럼은 혁신성장이 국가의 미래를 좌우하는 중요한 기회임을 인식하는 자리가 될 전망이다.


이를 통해 '2019한국금융미래포럼' 참가자들은 실제 사례와 경험을 통해 법이 있어도 행정이 따르지 못했던 기존 질서의 타개 방법을 모색할 것으로 기대한다.


2019한국금융미래포럼은 참가비가 무료로 진행되며, 한국금융신문 홈페이지에서 참가신청을 하면 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