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KB증권 "셀트리온, 수익성 개선 기대…투자의견 '매수'"
KB증권 "셀트리온, 수익성 개선 기대…투자의견 '매수'"
입력 2019.04.18 10:06

인사이트서정진 셀트리온 회장 / 사진 제공 = 셀트리온


KB증권, 셀트리온 목표주가 26만 5천원·투자의견 '매수' 


[인사이트] 황성아 기자 = KB증권이 셀트리온의 램시마SC(피하주사형 램시마) 생산 개시로 수익성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했다.


18일 KB증권은 셀트리온에 대해 목표주가 26만 5천원,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이태영 KB증권 연구원은 "셀트리온의 올해 1분기 매출액은 작년 동기보다 9.9% 감소한 2,207억원, 영업이익은 37.7% 감소한 726억원을 기록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영업이익은 작년 4분기보다 65% 증가할 것"으로 덧붙였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셀트리온


KB증권 이 연구원 "부진한 작년 4분기 실적을 바닥으로 점진적 회복세 전망"


이 연구원은 "셀트리온헬스케어에 대한 판매가격 결정구조 변화에 따라 가격 조정으로 작년 동기보다 수익성을 다소 악화할 예정"이라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램시마 대비 높은 가격이 예상되는 램시마SC의 생산·판매를 시작해 작년 4분기보다는 개선된 수익성을 기대할 수 있다고 진단했다.


더불어 이 연구원은 "3분기부터는 CMO(바이오의약품 위탁생산업체)에 의뢰한 8만리터 규모 물량도 매출액으로 인식돼 하반기 중 1공장 증설 부분도 가동이 예상된다"며 설명했다.


이어 "부진한 작년 4분기 실적을 바닥으로 점진적 회복세를 이어갈 것"으로 내다봤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