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또 터졌다!"···경기 10분 만에 '멀티골' 터뜨리며 '월클' 입증한 손흥민
"또 터졌다!"···경기 10분 만에 '멀티골' 터뜨리며 '월클' 입증한 손흥민
입력 2019.04.18 06:53

인사이트Twitter 'Tottenham Hotspur'


[인사이트] 변세영 기자 = 한국 축구의 심장 손흥민이 강호 맨체스터시티(이하 맨시티)를 향해 두 번이나 포효했다.


18일 오전 4시(국내 시간) 토트넘은 영국 맨체스터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맨시티와 8강 2차전을 가졌다.


이날 맨시티 스털링은 전반 4분 왼쪽 측면에서 오른발로 감아 찬 공을 골문으로 정확히 꽂았다.


인사이트Twitter 'Tottenham Hotspurl'


하지만 토트넘에는 손흥민이 있었다. 손흥민은 3분 뒤 동점 골을 터트리며 승부를 원점으로 이끌었다.


전반 7분 알리의 패스를 받은 손흥민은 오른발로 강하게 슈팅을 날렸고, 골키퍼 맞고 굴절된 골이 골문으로 빨려 들어갔다.


월드클래스 손흥민의 득점포는 여기서 멈추지 않았다. 손흥민은 전반 10분 페널티박스 왼쪽 측면에서 또다시 오른발로 두 번째 골을 성공시켰다.


인사이트Twitter 'Tottenham Hotspurl'


손흥민은 시즌 19호, 20호 골이 차례로 성공하며 팀의 에이스임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한편, 손흥민이 멀티 골을 기록한 토트넘은 4:3 로 아쉽게 패했지만 1, 2차전 합계 4대 4를 기록해 원정 다득점에서 앞서 4강 진출에 성공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