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아기들, 생후 6개월부터 거짓말 시작한다"
"아기들, 생후 6개월부터 거짓말 시작한다"
입력 2019.04.17 14:39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9GAG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마냥 순수하기만 해 보이는 갓난아이가 사실은 거짓말을 하고 있다면, 믿을 수 있겠는가?


이전까지는 거짓말이 복잡한 체계를 가지고 있어 뇌 발달이 미숙한 4세 이하의 아기는 거짓말을 할 수 없다고 생각해왔다. 


하지만 생후 6개월이 지난 아기도 거짓말을 한다는 결과가 전해지며 누리꾼들에게 신선한 충격을 주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영국 포츠머스 대학(University of Portsmouth)의 심리학과 바수데비 레디(Vasudevi Reddy) 박사는 50여 명의 어린이를 관찰하여 속임수에 관한 연구를 진행했다.


그는 연구 결과 생후 6개월부터 3년 사이의 아기들이 습득하고 있는 속임수의 종류가 무려 7가지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연구에 따르면 아기들은 태어난 지 얼마 되지 않아 거짓 울음과 거짓 웃음으로 주변의 관심을 끌 수 있다는 사실을 배운다.


이후 생후 8개월에 접어들면 금지된 행동을 감추거나 부모의 관심을 다른 곳으로 분산시키는 등 전보다 더 복잡한 단계의 속임수를 쓸 수 있게 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레디 박사는 아기들의 거짓 울음은 이들이 행하는 최초의 속임수 기술이며 아무 문제가 없을 때도 거짓 울음으로 관심을 끌기도 한다는 연구 결과를 전했다.


그는 "아기는 자신의 속임수가 어떤 결과를 불러올지 충분히 인식하고 있다. 2세 이상의 아동은 더 숙련된 속임수를 구사하기 시작한다"고 자세한 연구 내용을 언급했다.


이어 "부모가 처벌한다고 협박해도 무섭지 않고 신경 쓰지 않는다는 식으로 허세를 부리는 전략도 이때부터 시작된다"고 말해 아기의 속임수 기제가 보기보다 복잡하다는 사실도 설명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