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5G 서비스 시작된 뒤 KT 'LTE 속도'가 너무 느려졌습니다"
"5G 서비스 시작된 뒤 KT 'LTE 속도'가 너무 느려졌습니다"
입력 2019.04.15 17:04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석태진 기자 = 대한민국이 '세계 최초 5G 상용화'에 성공하며 또 한 번 새로운 시대를 알렸다.


하지만 막상 5G 서비스가 도입되자 소비자들은 '갑자기 4G LTE 속도가 현저하게 느려졌다'며 불만을 쏟아내고 있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서는 이동통신사 KT를 이용 중인 고객들의 불만이 줄을 잇고 있다.


이들 불만의 대부분은 5G 서비스가 시작된 후 LTE 속도가 느려졌다는 것이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누리꾼들은 "자꾸 LTE가 끊기는데 내 스마트폰만 이상한 줄 알았다", "오늘도 한 3번은 껐다 켰다", "단순 웹페이지 넘기는 것도 1~5분씩 걸린다" 등의 불만을 토로했다.


특히 이들은 지하철, 지하상가, 회사, 도서관 등 실내에서 '데이터 끊김' 현상이 심하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신기하게도 SKT와 LG유플러스를 이용 중인 누리꾼들은 "LTE 사용에 전혀 문제가 없다"며 이 같은 논란을 일축시켰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결국 종합해보면 이 같은 '데이터 끊김' 논란은 KT를 이용 중인 소비자들만 느끼고 있다는 것이다.


실제 데이터 속도를 측정해주는 'SPEED TEST' 어플로 확인해보면 KT의 속도가 SKT와 LG유플러스에 비해 떨어짐을 확인할 수 있었다.


계속되는 논란에 인사이트는 KT의 해명과 대책안을 듣고자 전화 통화를 시도했으나 연결되지 않았다.


인사이트 / 사진=사진공동취재단KT 황창규 회장 / 사진=사진공동취재단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