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엄마 안나가 직접 알려준 '건후어' 해석하는 방법
엄마 안나가 직접 알려준 '건후어' 해석하는 방법
입력 2019.04.15 12:36

인사이트Instagram 'annanotpark'


[인사이트] 최해리 기자 = 안나가 아들 건후의 옹알이를 이해할 수 있는 독특한 해석 방법을 소개했다.


지난 8일 박주호의 아내 안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아들 건후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발목까지 오는 롱 코트를 입은 채 어디론가 열심히 걸어가는 건후의 모습이 담겨있다.


사랑스러운 건후의 모습에 수많은 팬들은 "귀엽다"고 댓글을 남겼다. 그중에서 한 팬은 "'건후어' 사전을 발행할 계획이 있나요? 건후를 더 잘 이해하고 싶다"고 말했다.


인사이트Instagram 'annanotpark'


그러자 안나는 해당 팬의 댓글 아래에 "디디디디=제도적 인종 차별 철폐, 므=모든 정치 부문의 투명성, 에데데=동등한 노동에 대한 동일한 지불, 바바디=산업 오염을 일으키는 기업에 대한 더 많은 규제와 벌금"이라고 답글을 남겼다.


귀여운 옹알이인 줄만 알았는데 알고 보니 건후는 사회적인 문제를 이야기하고 있었던 것(?)이다.


안나의 뜻밖의 답변에 팬은 "다음 대통령은 건후냐"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해당 글을 접한 누리꾼들은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이들은 "이런 의미가 있는 줄 몰랐다", "건후가 커서 세상을 이끌 거다"라고 댓글을 남겼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