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한독·CMG제약, 'Pan-TRK 저해 항암신약' 임상 1상 신청했다
한독·CMG제약, 'Pan-TRK 저해 항암신약' 임상 1상 신청했다
입력 2019.04.05 14:03

인사이트한독 홈페이지


[인사이트] 황성아 기자 = 한독과 CMG제약이 'Pan-TRK 저해 항암신약' 임상 1상을 신청했다.


5일 한독과 CMG제약은 지난달 28일 국가항암신약개발사업단과 공동개발 중인 'Pan-TRK 저해 항암신약'에 대해 식약처에 임상 1상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Pan-TRK 저해 항암신약'은 TRK 단백질군을 선택적으로 억제하는 새로운 기전의 치료제이다.


TRK 유전자군의 재배열은 암유전자 변이의 한 종류로 갑상선암, 담관암, 비소세포폐암, 대장암, 다형성 교모세포종 등 다양한 암의 유발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Pan-TRK 저해 항암신약'이 개발되면 현재 치료제가 없는 TRK 유전자군의 재배열을 보유한 암환자 치료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한독 김영진 회장은 "'Pan-TRK 저해 항암신약'의 본격적인 임상을 앞두고 있어 매우 기쁘고 기대가 크다"며, "CMG제약, 국가항암신약개발사업단과 역량을 모아, 글로벌 수준의 혁신적인 항암신약을 개발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