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세븐일레븐, '지속가능발전목표' 지지 서약 참여
세븐일레븐, '지속가능발전목표' 지지 서약 참여

인사이트사진 제공 = 세븐일레븐


전 세계 17개국 세븐일레븐 '지속가능개발목표(SDGs)' 지지 서약식 가져 경제적·사회적·환경적 차원 등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실천 의지 다져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세븐일레븐은 일본 도쿄에서 진행된 글로벌 세븐일레븐 '지속가능발전목표' 지지 서약식에 참여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날 서약식은 조 디핀토 SEI(7-eleven Incorporated) 대표를 비롯한 전 세계 17개국 세븐일레븐 CEO 등 국가별 주요 관계자들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세븐일레븐은 전 세계 6만 7천여 개의 점포망(2018년 12월 말 기준)을 보유하고 있는 세계 최대 편의점 글로벌 브랜드로서 사회적 책임을 이행하기 위해 이번 서약에 참여하게 됐다.


세븐일레븐은 이번 서약을 계기로 사회적 책임을 통한 지속 가능한 발전을 주도해 나갈 예정이다. 특히 편의점이 일상생활에서 반드시 필요한 생활 밀착형 플랫폼이 된 만큼 각국의 관계망을 활용해 국제사회 발전과 당면 과제 해결에 적극적으로 동참할 방침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세븐일레븐


세븐일레븐은 ▲1인 가구, 고령화에 따른 인프라 제공 ▲가치 있는 상품과 서비스 제공 ▲양질의 일자리 조성 ▲친환경 편의점 등을 통해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가치 실현에 앞장설 계획이다.


한편 세븐일레븐은 다양한 환경사랑 활동을 실천하며 친환경 편의점에 앞장서고 있다.


세븐일레븐은 재활용에 용이하도록 유통업계 최초로 일회용 얼음컵을 완전 투명한 무지 형태로 바꿨으며, PB 생수 '옹달샘물' 뚜껑을 기존 녹색에서 무색으로 변경하는 등 국가적 환경 정책에 적극 동참하고 있다.


또한 세븐일레븐은 환경재단 미세먼지센터가 인증한 '미세먼지 방지 1호 기업'으로 전국 9500여 점포에 동전모금함을 설치하고 환경 기금을 마련하고 있으며, 미세먼지 예방 상품 판매 수익금 기부, 지역 아동 대상 미세먼지 'mom(맘)편한 KIT' 후원 등을 진행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