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배달시장 확대와 레스토랑 확장 전략 발표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배달시장 확대와 레스토랑 확장 전략 발표
입력 2019.03.28 15:36

인사이트사진 제공 =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지난 해 사명 변경과 함께 전년대비 주문수 72%, 앱 다운로드 수 150% 증가 기존 배달앱 시장 성장 위한 테크 및 마케팅 투자 2배, 인재 채용 40% 확대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국내 대표 배달앱 요기요, 배달통, 푸드플라이를 서비스하는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는 27일 본사에서 프레스 컨퍼런스를 갖고 주문 경험 향상을 위한 자사의 비즈니스 전략을 공개했다.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는 'To create an amazing delivery experience(뛰어난 주문 배달 경험을 선사하자)'라는 미션을 중심으로 국내 푸드테크 시장에서의 입지 강화를 위한 전략적 시도를 통해 한 단계 더 도약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지난해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는 동월 대비 주문 수가 72% 성장했다. 특히 지난 2월 반값할인 프로모션 마케팅의 대성공으로 앱 다운로드 수도 1월 대비 150% 증가하는 등 신규고객의 폭발적인 증가로 꾸준히 성장세를 이어 나가고 있다.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강신봉 대표는 올해도 배달앱 시장 확대와 자사 서비스의 다양한 레스토랑 확장을 위해 투자와 자원을 집중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배달앱 시장 성장을 위한 전략 투자…다양한 입점 레스토랑 확대


올해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의 우선 목표는 다양한 입점 레스토랑의 확대다. 자사 서비스의 레스토랑 입점 확대를 위해 전국단위로 세일즈를 강화하고, 10만개까지 입점 레스토랑을 늘린다는 계획이다.


우리집 식탁에서 좀 더 맛있는 음식을 맛보고 싶은 요즘 현대인들의 니즈를 반영해 매년 2배 이상 성장해 가고 있는 맛집배달 시장 확장에 힘을 쏟는다. 


이를 위해 지난해 딜리버리히어로가 투자한 물류 스타트업 '바로고'와의 협업을 통해 비배달 레스토랑 선점을 위한 전략적 협업 상품인 '요고(YOGO)'를 올 상반기에 선보인다.


요고는 레스토랑들이 요기요에서 배달 주문 접수 후, 버튼 하나로 배달대행 접수를 할 수 있도록 해줘 편리하지만 또 저렴하게 배달대행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제공하는 원스톱 딜리버리 솔루션이다.


이 외에도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는 국내 배달앱 시장의 성장을 위해 올해 우수인재 채용과 마케팅 관련 투자를 2배 이상 확대할 계획이다. 특히, 기업 경쟁력의 바탕인 인재 채용에 힘을 싣기 위해 올해만 기존 인력의 40%까지 채용을 확장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셰프가 만들어주는 특별한 한 끼'…프리미엄 딜리버리 서비스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는 이날 맛있는 음식과 정확하고 빠른 배송을 함께 제공할 수 있는 프리미엄 딜리버리 서비스 '셰플리'를 선보였다. 집에서도 간편하게 전문 셰프들의 요리를 맛볼 수 있도록 전문 셰프의 콘텐츠와 O2O서비스를 융합한 새로운 개념의 서비스다.


최근에는 집에서 즐기기 번거로운 구운 직화고기와 친환경 쌈채소의 한상차림을 제공하는 '직화반상by 셰플리'와 프리미엄 한식 고메죽 딜리버리 서비스 '달죽 by 셰플리'를 선보이며 다양한 시도를 하고 있다.


딜리버리히어로 푸드플라이 콘텐츠본부 권유진 본부장은 "셰플리는 재구매율이 400% 이상에 달하는 트렌디한 딜리버리 서비스로 고객들에게 큰 호응을 받고 있다"면서 "앞으로 셰플리 비즈니스를 통해 기반을 더 공고히 다진 후에 다양한 파트너들과 동반 성장할 수 있는 모델로 확대해 나갈 예정인 만큼, 신개념 딜리버리 서비스인 '셰플리'의 성장과 행보를 더욱 관심있게 지켜봐줬으면 한다"고 밝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