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심쿵주의♥"…주인님이 사준 침대에 누워 '꿈나라' 여행 떠난 '꼬물꼬물' 댕댕이들
"심쿵주의♥"…주인님이 사준 침대에 누워 '꿈나라' 여행 떠난 '꼬물꼬물' 댕댕이들
입력 2019.02.11 17:29

인사이트Instagram 'lovely_mozzi'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이불 밖은 위험해" 


사람만 그렇게 생각하는 게 아니었다. 우리 집 '댕댕이'도 주인과 같은 생각을 하고 있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와 각종 SNS에는 폭신한 침대에 누워 '꿀잠'을 청하고 있는 강아지들의 사진이 공유되고 있다.


사진 속 강아지들은 자신의 털보다 복슬복슬한 이불을 덮고 침대에 누워 곤히 잠을 청하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kingkong_vely'


인사이트Instagram 'lovely_mozzi'


특히 주인이 사준 침대가 마음에 쏙 든 모양인지 침대에 '벌러덩' 누워 새근새근 잠을 자고 있는 녀석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등을 대고 누운 녀석부터 이불에 머리를 콕 박고 있는 녀석까지 모두 편안한 표정으로 포근한 이불 속에서 꿈나라 여행을 하고 있다.


부드러운 침구에 볼을 대고 누운 강아지들은 깊은 잠에 빠진 듯하다.


베개에 기대 눈을 꼭 감고 있는 강아지는 금방이라도 '드르릉' 코를 골 것만 같은 모습이다.


인사이트Instagram 'jjong.vely__'


인사이트Instagram '_im_bom_'


녀석들은 아늑한 침대에 누워 단잠을 청하면 잠을 깨기가 쉽지 않은 모양이다. 주인이 다가와도 일어나지 않고 눈만 끔뻑거리기도 한다.


해당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우리 집 아기들도 꼭 사줘야겠다", "댕댕이들도 침대 좋아하는구나!", "너무 귀여워서 심장 멎을 뻔했다"라는 등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함박웃음 지을 준비 됐는가. 깊은 잠에 빠진 사랑스러운 댕댕이 사진을 함께 보며 힐링해보자.


인사이트Instagram 'kingkong_vely'


인사이트Instagram 'heanooni'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lovely_mozzi'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