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윤세아 어때"라는 말에 진심 튀어나와 버린(?) 김병철
"윤세아 어때"라는 말에 진심 튀어나와 버린(?) 김병철
입력 2019.02.03 10:21

인사이트JTBC 'SKY 캐슬'


[인사이트] 최해리 기자 = 배우 윤세아와 김병철 사이에서 핑크빛 기류가 감지됐다.


지난 2일 방송된 JTBC 'SKY 캐슬 비하인드: 감수하시겠습니까?'에서는 김병철과 윤세아, 조재윤과 오나라가 드라마 비하인드 스토리를 털어놨다.


이날 방송 중 드라마 속에서 부부로 출연한 김병철과 윤세아가 실제 촬영장에서도 달달한 분위기를 풍긴 것과 관련해 열애 의혹에 관한 질문이 나왔다.


이상민은 시청자들이 궁금해한다며 "민혁과 승혜는 실제로 연애하느냐"고 물었다. 조재윤은 "나 말하고 싶어 죽겠다"면서 궁금증을 부추겼다.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SKY 캐슬'


조재윤은 "김병철과 동갑 친구인데 설레는 모습이 순간순간 보였다"면서 "케미가 좋고 바라보는 눈빛이 예뻤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내가 '세아 어때?'라 물었더니 씩 웃으면서 '나야 좋지' 하더라"고 폭로해 깜짝 놀라게 했다. 옆에 있던 오나라 역시 "두 사람이 잘 됐으면 좋겠다"고 두 사람을 응원했다.


뿐만 아니라 윤세아는 김병철이 자신의 생일날 노래를 불러줬다고 밝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SKY 캐슬'


윤세아는 "촬영 중에 생일이었는데 김병철이 세트장에 있는 금고 비밀번호를 내 생일로 해줬다"면서 "생일에도 '생일 축하한다'라고 전화가 와서 '노래 불러달라'고 했더니 1초도 생각 안 하고 생일축하 노래를 불러줬다"고 자랑했다.


이 밖에도 공개된 비하인드 영상 속에서 윤세아를 챙겨주는 김병철의 다정한 모습들이 속속 포착됐다. 


이처럼 함께 연기 호흡을 맞추면서 자연스럽게 가까워진 윤세아와 김병철이 방송 안팎에서 실제 연인 못지않게 남다른 케미를 드러내자 많은 이들의 뜨거운 응원의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Naver TV 'SKY 캐슬'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