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노래 부르는 순간 '순둥→상남자'로 이미지 '확' 바뀌는 김동희
노래 부르는 순간 '순둥→상남자'로 이미지 '확' 바뀌는 김동희
입력 2019.02.02 19:01

인사이트KBS2 '연예가중계'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배우 김동희가 노래를 부르던 중 연기할 때와는 또 다른 매력을 선사했다.


지난 1일 방송된 KBS2 '연예가중계'에서는 JTBC 'SKY캐슬'에서 맹활약을 펼친 김동희, 찬희, 김혜윤, 이지원, 박유나가 출연했다.


이날 배우들은 'SKY 캐슬' 관련 비하인드 스토리를 대거 방출하는 등 숨겨왔던 화려한 입담을 과시했다.


그중에서도 시청자들의 시선을 단번에 빼앗은 사람은 바로 김동희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연예가중계'


극중 모자지간으로 호흡을 맞췄던 윤세아와 전화를 하던 김동희는 그의 요청으로 로이킴의 '북두칠성'을 커버했다. 


김동희는 특유의 청아하면서도 힘 있는 보이스를 뽐내 듣는 이들의 귓가를 사르르 녹였다.


갑작스럽게 노래를 요청받은 상황이었음에도 불구하고 김동희는 뮤지컬 배우를 연상하게 하는 가창력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인사이트KBS2 '연예가중계'


해당 방송을 본 누리꾼은 "김동희 앨범도 내주면 좋겠다", "목소리 너무 좋다", "저러니 반할 수밖에" 등 뜨거운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김동희는 다수의 매체 인터뷰를 통해 고등학생 시절 뮤지컬 레슨을 받은 적 있다고 밝힌 바 있다.


※ 관련 영상은 2분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Naver TV '연예가 중계'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