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강남구, 국내 최대 LED 스크린으로 새해맞이 축제 진행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강남구, 국내 최대 LED 스크린으로 새해맞이 축제 진행
입력 2018.12.26 16:31

인사이트사진 제공 = 강남구청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오는 31일 삼성동 코엑스 동측 광장에서 '2019년 새해맞이 카운트다운' 축제를 개최한다.


26일 강남구청에 따르면 9회째 열리는 이번 축제는 도심 속에서 이색적으로 새해를 맞는 기회를 제공한다. 


특히 올해는 1620㎡ 크기로 농구 경기장 4배 크기에 달하는 SM타운 외벽 미디어와 코엑스 크라운 미디어를 통해 생중계된다.


인사이트정순균 강남구청장 / 뉴스1


행사는 가수 유승우, 인디 밴드 네이브로 등이 분위기를 띄우고, 아프리카 TV 인기 BJ '춤추는 곰돌'의 시민 참여 무대, 가수 성시경의 메인 무대 등으로 이어진다. 마지막 무대는 초대형 옥외 LED 스크린을 활용한 카운트다운 세리모니와 함께 화려한 불꽃쇼&레이저 퍼포먼스가 10여 분간 펼쳐진다. 강남구는 축제 현장을 아프리카 TV를 통해 실시간 생중계한다.


정순균 강남구청장은 "코엑스를 비롯한 영동대로 일대는 복합환승센터 및 GBC 건립 등 대변혁이 진행될 것"이라며 "앞으로 최첨단 미디어 아트를 활용한 화려한 광고판과 한류 콘텐츠를 접목해 전 세계인에 각광받는 새해맞이 명소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