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손 불편하신 아버지가 딸애 손에 작은 인형을 쥐여줬습니다"
"한 손 불편하신 아버지가 딸애 손에 작은 인형을 쥐여줬습니다"
입력 2018.12.06 19:31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김민주 기자 = 몸이 불편한 할아버지는 사랑하는 손녀에게 특별한 선물을 해주고 싶었다.


하지만 늙고 병든 몸으로 자신이 해줄 수 있는 것은 그리 많지 않았다.


자신의 마음처럼 되지 않는 현실에 허탈해진 할아버지.


바로 이때, 불현듯 손녀의 얼굴을 떠올린 그는 유일하게 멀쩡한 한 손으로 무언가를 만들기 시작했다.


지난 5일(현지 시간) 온라인 미디어 오마이갓타이완은 아픈 몸으로 손녀를 위해 정성이 담긴 인형을 만들어 선물한 한 할아버지의 감동적인 사연을 전했다.


해당 사연은 신원이 밝혀지지 않은 한 남성이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공개하며 사람들에게 알려지게 됐다.


인사이트OMGTW


사연 속 주인공은 어느덧 고령이 된 남성의 아버지(68)와 아직 어린 남성의 딸이다.


원래부터 오른쪽 손이 불편했던 남성의 아버지는 최근 건강이 극도로 나빠져 병원 신세를 지게 됐다.


매일 병원에 홀로 계실 아버지가 걱정된 남성은 아내와 딸을 데리고 병문안을 하러 갔다.


그런데 남성의 가족들을 마주한 아버지가 갑자기 손에 꼭 쥐고 있던 물건을 손녀에게 내밀었다.


자세히 살펴보니 부직포를 붙여 만든 동물 모양의 인형이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아버지는 "보기에는 별로 같아 보여도 내가 왼손으로 만든 인형이다"라며 손녀에게 선물했다.


알고 보니 병원으로 봉사활동을 온 대학생들의 도움을 받아 아버지가 깜짝 이벤트로 손녀를 위한 선물을 준비했던 것.


남성은 손녀를 생각하는 아버지의 따뜻한 마음에 그 자리에서 눈물을 쏟았다.


비록 모양은 그리 예쁘지 않지만, 할아버지의 진짜 정성이 담긴 인형은 손녀의 사랑을 독차지하고 있다.


불편한 몸일지라도 기뻐하는 손녀를 생각해 최선을 다한 할아버지의 사연은 깊은 감동을 자아냈다. 

'방탄소년단' 무대 보며 감탄하는 트와이스 나연의 '현실 반응'
입력 2018.12.14 15:58


[인사이트] 김민수 기자 = 그룹 트와이스 나연이 방탄소년단의 환상적인 무대를 보고 놀라 현실 리액션을 선보였다.


지난 12일 일본 사이타마 슈퍼 아레나에서는 '2018 MAMA 팬스초이스 인 재팬'이 열렸다.


이날 수많은 가수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낸 가운데, 이제는 세계적인 아이돌로 성장한 방탄소년단이 완벽한 퍼포먼스를 보이며 동료 가수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그 가운데 방탄소년단 'FAKE LOVE' 무대를 지켜보던 나연의 현실 리액션 영상이 공개돼 화제를 모았다.




지난 13일 엠넷 유튜브 채널에 공개된 영상 속 트와이스 멤버들은 방탄소년단의 무대에 집중하고 있다.


공연 중간에 신비로운 멜로디가 흘러나왔고, 방탄소년단 멤버들은 좀비를 연상하게 하는 퍼포먼스를 펼쳐 한시도 눈을 뗄 수 없게 만들었다.


무대 위 환상적인 퍼포먼스가 이어지자 나연은 입을 쩍 벌리고 깜짝 놀란 리액션을 보였다.


옆에 있는 정연 또한 눈을 크게 뜨고 방탄소년단 무대에 감탄하는 모습을 보였다.


뿐만 아니라 나연은 가사를 함께 읊으며 노래까지 따라불러 미소를 자아냈다.


이처럼 매 무대마다 서로에게 아낌없는 응원을 보내주는 가수들의 모습은 팬들에게 훈훈함과 함께 또다른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앞으로도 연말 시상식이 예정돼 있는 가운데, 이 같은 아이돌의 흐뭇한 모습을 또다시 볼 수 있을지 팬들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MAMA'는 14일 홍콩에서 열리는 마지막 파이널 공연만을 앞두고 있다.


이번 MAMA는 올해의 노래, 올해의 가수, 올해의 앨범에 이어 2018년 신설된 '월드와이드 아이콘 오브 더 이어'까지 총 4개의 대상이 수여된다.


앞서 진행된 12일 일본 MAMA에서는 방탄소년단이 '월드와이드 아이콘 오브 더 이어'를 수상한 가운데 현재 3개의 대상 트로피가 주인을 기다리고 있다.


입력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