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위성호 신한은행장, 따뜻한 겨울나기 '사랑의 키트' 나눔 동참
위성호 신한은행장, 따뜻한 겨울나기 '사랑의 키트' 나눔 동참
입력 2018.12.06 14:50

인사이트서울 서대문구 구세군 두리홈에서 진행된 따뜻한 겨울나기 사랑의 키트 나눔 봉사활동에서 위성호 신한은행장(가운데)과 김필수 구세군 사령관(맨 왼쪽), 신한은행 임원들이 방한·생활 용품 키트를 포장하고 있다. / 사진 제공 = 신한은행


두리홈 외에도 서대문구에 거주 중인 미혼모가구에도 전달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신한은행은 두리홈과 따뜻한 겨울나기 사랑의 키트 나눔 자원봉사활동을 펼쳤다고 6일 밝혔다.


'두리홈'은 국내 최초의 여성복지 시설로 임신 중인 미혼여성, 출산 후 양육지원이 필요한 미혼모가 머물며 자립을 준비하는 곳으로 유명하다.


위성호 은행장과 임원은 이날 두리홈에 거주 중인 엄마와 아기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방한·생활 용품을 담은 키트를 만들어 전달해 따듯한 마음을 나눴다.


키트는 두리홈 외에도 서대문구에 거주 중인 250여 미혼모가구에도 전달할 예정이다.


그 외에 건강하게 겨울을 날 수 있도록 엄마와 아이 500여 명에게 다양한 예방접종을 지원하기로 했다.


또 신한은행은 구세군 ARC(성인재활시설) 연수원에 입소한 알코올 중독인과 노숙인을 위해 주거안정지원·기초생활지원, 심리상담·인문학 강의 등 다양한 교육프로그램을 지원하기로 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