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들 고아원 간다"며 울먹이는데도 예산 '전액 삭감' 주장한 자유한국당 의원
"아이들 고아원 간다"며 울먹이는데도 예산 '전액 삭감' 주장한 자유한국당 의원
입력 2018.11.27 15:13

인사이트자유한국당 송언석 의원 / 뉴스1


[인사이트] 황효정 기자 = 자유한국당 의원이 한부모 가정의 지원 사업 예산에 대해 '전액' 삭감을 주장했다.


지난 25일 열린 국회 예산결산특위 소위원회에서 정부는 '시설 아이 돌봄 서비스 지원' 사업 예산으로 61억 3,800만원을 요청했다.


해당 사업은 한부모 가정의 아이를 돌봐주는 아이 돌봄 서비스 비용을 정부 재정으로 지원하는 제도다.


한부모 가정의 가장이 취업 등을 하려 할 때 아이를 돌봐줄 사람이 필요한데, 지금까지는 이 비용을 사적으로 부담해야 했다. 이에 정부가 재정적 지원을 하기로 한 것.


이날 예결위 위원인 자유한국당 송언석 의원은 해당 예산 61억원 전액 삭감을 강하게 주장했다.


"갑자기 국가에서 해주겠다고 하는데, 어려운 환경과 상황에서 도움이 필요하다는 것에는 근본적으로 동의하지만 모든 걸 국가가 책임지는 것은 곤란"하다는 게 송 의원의 주장이다.


인사이트김용진 기획재정부 차관 / 뉴스1


송 의원의 지적에 이숙진 여성가족부 차관은 "대부분의 한부모 가정이 양육과 생계, 가사라는 삼중고에 시달리고 있다"고 예산 배정 필요성을 강조했다.


계속해서 전액 삭감을 고집하는 송 의원에 김용진 기획재정부 차관은 "실제 미혼모 시설을 방문했는데, 한부모 시설에 있던 아이들이 양육 공백으로 결국엔 고아원에 가게 된다"고 예산 배경을 설명하며 울먹이기까지 했다.


그러나 송 의원은 "충분히 이해한다"면서도 "재정 운영을 볼 때 감정적인 부분이 들어간다는 것이 차후에 영향을 미친다"며 의견을 굽히지 않았다. 


자리에 있던 더불어민주당 박찬대 의원이 송 의원을 향해 "비정하다"고 지적하자 송 의원은 "말을 어떻게 그렇게 하냐. 취소해달라"라고 날을 세웠다.


결국 해당 예산은 61억원 예산 중 17억여원을 삭감하자는 상임위의 안을 수용하기로 했으며, 최종 결정은 예결위원장과 각 당 간사 간 협의 자리인 소소위에서 이뤄지기로 보류됐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혼혈'이라 착각하게 되는 '이국적 외모' 가진 아이돌 7인
입력 2018.12.14 17:49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조그마한 얼굴, 짙은 쌍꺼풀, 오뚝한 코, 날렵한 턱선.


뚜렷한 이목구비로 데뷔 직후부터 팬들의 시선을 단순에 사로잡은 아이돌이 있다.


이들은 순수 한국인임에도 서구적인 외모를 지녀 '혼혈' 의혹에 시달리기도 했다.


이국적인 신비로운 외모를 지녔지만 정통 한국인의 피가 흐르고 있는 아이돌 7명을 함께 만나보자.


1. 블랙핑크 제니



세련되고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풍기는 제니는 데뷔 때부터 "혼혈이냐"라는 질문을 많이 받았다.


특히 '김제니'라는 그의 본명은 수많은 혼혈 의혹에 힘을 더했다.


하지만 제니는 뉴질랜드에서 유학을 잠깐 했을 뿐, 청담동에서 중고등학교 시절을 보낸 한국인이다.


2. 레드벨벳 웬디



레드벨벳을 알린 'Ice Cream Cake'에서 이국적인 모습을 보인 웬디는 외국에서 살다 와 영어실력이 유창하다.


게다가 웬디는 금발머리에 컬러렌즈까지 완벽히 소화해 내 혼혈인 줄 아는 팬들이 많았다.


하지만 그는 '손승완'이라는 본명을 가진 한국인이다.


웬디는 서울시 성북구에서 태어나 충북 제천시에서 유년시절을 보냈다.


3. 엑소 세훈



세훈은 놀라울 만큼 오뚝한 T존을 자랑하는 서구적인 외모를 지녔다.


그는 엑소 팬들 사이에서도 가끔 혼혈이라고 놀림을 당할 정도로 이국적인 분위기를 풍긴다.


특히 MBC '무한도전'에 출연해 박명수로부터 '윌리스'라는 별명을 얻어 "프랑스 혼혈이냐"라는 말까지 들었다.


하지만 세훈 역시, 서울시 중랑구 출신으로서 분식집에서 떡볶이를 먹다가 캐스팅된 순수 한국인이다.


4. 하이라이트 손동운



손동운은 유난히 선이 굵은 잘생긴 이목구비로 데뷔 때부터 혼혈 의혹을 샀다.


특히 짙은 쌍꺼풀과 높은 코는 서구적인 분위기를 자아낸다.


심지어 같은 그룹 멤버 윤두준도 "손동운을 처음 봤을 때 혼혈인 줄 알았다"라고 말해 화제를 모았다.


하지만 그도 역시 부산에서 태어난 정통 한국인이다.


5. 비투비 프니엘



프니엘도 데뷔 당시 이국적인 외모로 혼혈 의혹을 받았다.


워낙 잘생긴 데다가 미국 국적을 가지고 있기에 당연히 혼혈이라 생각한 팬들이 많았다.


하지만 프니엘은 태어난 곳만 미국 시카고 일 뿐, 부모님 두 분 다 한국인이다.


6. 빅스 켄



켄은 한국 아이돌 중 가장 높은 콧대를 자랑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짙은 눈매와 우뚝 솓아있는 그의 콧대 덕에 타 그룹 팬들은 아직도 그를 혼혈로 알고 있다.


하지만 켄은 서울 태생으로 본명도 주변에서 많이 접할 수 있는 이재환이다.


7. 세븐틴 에스쿱스



세븐틴의 데뷔곡 '아낀다'에서 금발머리로 첫 등장한 에스쿱스 역시 혼혈인이거나 외국인 멤버일 거라 생각한 팬이 많았다.


특히 남자 치고 큰 눈망울은 그가 한국인이 아닐 것이라는 의혹에 힘을 실었다.


하지만 서양미 가득한 에스쿱스는 대구에서 태어난 청년이다.

입력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