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제과, 국내 최초 '비타민D' 첨가한 신상 '자일리톨' 출시
롯데제과, 국내 최초 '비타민D' 첨가한 신상 '자일리톨' 출시
입력 2018.11.08 20:08

인사이트(좌)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우) 사진 제공 = 롯데제과 


하루 한 알만 씹어도 비타민D 권장량 충족


[인사이트] 윤혜경 기자 = '질겅질겅' 씹기만 해도 하루 비타민D 권장량을 충분히 충족시키는 껌이 등장했다. 바로 '자일리톨베타 비타D'다.


8일 롯데제과는 비타민 D를 첨가한 기능성 껌 '자일리톨베타 비타D'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자일리톨베타 비타D' 껌 한 알에는 비타민D가 10㎍(400IU)가 들어있어, 하나만 씹어도 하루 권장량을 모두 충족시킨다.


껌에 비타민D를 사용한 것은 이번 '자일리톨베타 비타D'가 국내 첫 사례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롯데제과 


껌이라는 편의성 때문에 상대적으로 쉽고 간편하게 비타민D를 섭취할 수 있다는 점이 큰 장점이다.


'자일리톨베타 비타D'는 '자일리톨알파(α)'에 이은 후속 제품이라는 의미에서 '베타(β)' 라는 이름을 붙였다.


이 제품은 '알파'와 마찬가지로 껌 속에 과립이 넣어 상쾌함을 더했다.


맛은 소다민트향이며 패키지 색깔도 하늘색 톤을 사용, 시원한 느낌을 줬다. 가격은 편의점 기준 6천원으로 '알파'와 동일하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생명유지에 필수 영양소인 비타민D는 통상 햇볕을 쬐면 체내에 자연적으로 합성이 일어나지만 외부 활동량이 적거나 밤낮이 뒤바뀐 생활패턴을 가진 이들에게는 비타민D 부족 현상이 발견되기 쉽다.


일반적으로 비타민D가 부족하면 골다공증, 비만, 탈모 등의 위험이 증가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최근 현대인의 생활 패턴이 바뀌면서 비타민D의 결핍이 지속적으로 늘어나고 있어 사회적인 건강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롯데제과 관계자는 "일상이 바쁜 직장인과 학생에게 큰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