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비타민 가득 '컵과일'로 환절기 면역력 챙긴다
홈플러스, 비타민 가득 '컵과일'로 환절기 면역력 챙긴다
입력 2018.10.16 18:59

인사이트사진 제공 = 홈플러스


비타민 C 풍부한 '컵과일' 인기몰이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아침 저녁 일교차가 커지고 쌀쌀해진 날씨에 면역력을 키워줄 음식을 찾는 고객들이 늘고있다. 


그 중에서도 피로 회복과 면역력 강화를 위해 '비타민 C'가 풍부한 과일 디저트가 주목 받으면서 직장인, 1인가구를 위한 편이 컵과일이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16일 홈플러스는 오는 18일부터 월드컵점, 부천상동점 등 전국 주요 129개 점포에서 인기몰이중인 '컵과일' 할인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간편과일의 대중화를 위해 홈플러스가 '모닝후루츠' 사와 전략적 협의를 통해 단독 판매하는 컵과일은 올해 누적판매량 기준 전년 동기 대비 7배 이상을 기록하며 큰 인기를 끌고있다. 


홈플러스는 올 가을 편이 컵과일 물량을 대폭 확대마련하고 연중 가격 할인행사를 통해 고객 수요를 잇겠단 방침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홈플러스


홈플러스 7종 단독 판매와 '컵과일 골라담기' 행사도 열려


이번 선보이는 편이 컵과일은 ▲컵 사과(160g/1,990원) ▲컵 토마토(160g/1,990원) ▲컵 파인애플(170g/1,990원) ▲컵 포도(160 g/1,990원/오는 18일 출시) ▲컵 배(160g/1,990원/오는 18일 출시) ▲사과, 대추방울토마토, 파인애플로 구성된 '후룻 믹스컵(240g/2,990원/ 오는 18일 출시)' ▲슬라이스 메론(500g/4,990원) 등 7종으로 모두 홈플러스에서 단독 판매한다.


오는 18일부터는 일주일간 '컵과일 골라담기' 할인행사도 마련해 행사상품 3종을 단 4,990원에 판매한다.


해썹(HACCP) 인증업체에서 생산해 안심하고 먹을 수 있고, 인체에 무해한 산화방지제를 사용해 과일의 변색도 방지했다. 


세척하지 않고 바로 섭취할 수 있어 과일을 깎아먹어야 하는 번거로움이 없고 음식물 쓰레기 걱정도 없어 출퇴근길이나 사무실에서도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홈플러스, "앞으로도 다양한 종류의 컵과일 추가로 선보일 것"


한편 홈플러스는 이 밖에도 생과일을 과즙에 담아 판매하는 Dole사 후룻컵 할인행사도 함께 마련해 ▲후룻컵 복숭아(198g/정상가 1,590원) ▲후룻컵 망고(198g/정상가 1,590원)를 각 1390원에 ▲후룻컵 자몽(198g/정상가 1,590원)은 1090원에 저렴하게 판매한다. 


회사측은 증가하는 1인가구 성장세에 발맞춰 다양한 협력사와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편이 컵과일 인기를 이어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장용희 홈플러스 과일팀 바이어는 "최근 급격히 떨어진 기온에 환절기 면역력을 높이려는 고객들을 위해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는 편이 컵과일을 추가 출시하고 할인행사도 함께 마련했다"며 "용과, 체리, 블루베리 등의 수입과일도 손쉽게 접할 수 있도록 협력사와 손잡고 다양한 종류의 컵과일을 추가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