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 인도네시아 강진·쓰나미 피해 지역 재난 복구 성금 '1억 원' 기부
아모레퍼시픽, 인도네시아 강진·쓰나미 피해 지역 재난 복구 성금 '1억 원' 기부
입력 2018.10.16 18:46

인사이트사진 제공 = 아모레퍼시픽


[인사이트] 김민주 기자 = 아모레퍼시픽이 최악의 자연재해로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을 돕기 위해 직접 나섰다.


16일 아모레퍼시픽은 강진과 쓰나미로 큰 피해를 입은 인도네시아의 재난 복구 성금으로 1억 원을 기부한다고 밝혔다.


아모레퍼시픽에 따르면 기부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지정 기탁된다.


이 기부금은 재난 피해 지역의 복구와 구호물품 지원 등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 관계자는 "갑작스런 재해로 큰 피해를 입은 인도네시아 국민들에게 위로의 뜻을 전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피해 지역의 조속한 복구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인도네시아는 지난 7~8월 롬복 지역에서 발생한 세 차례 강진으로 인해 수백 명이 사망하는 등 피해를 입었다.


지난달 28일에는 술라웨시 섬을 강타한 지진과 쓰나미로 현재까지 2,000명이 넘는 사상자가 발생해 연이은 지진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