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인도네시아 지진 피해 현장에 100만 달러 상당 건설장비와 발전기 보낸다"
두산 "인도네시아 지진 피해 현장에 100만 달러 상당 건설장비와 발전기 보낸다"
입력 2018.10.15 19:54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대형재해가 있을 때마다 건설장비와 성금 지원


[인사이트] 김유진 기자 = 두산그룹이 인도네시아 지진 피해 복구를 위해 100만 달러(약 12억 원) 상당의 건설장비를 지원하기로 했다.


15일 두산그룹은 최근 인도네시아 현지에서 인도네시아 해양 조정장관을 만나 굴삭기와 발전기 등 장비를 인도네시아 정부에 지원하겠다는 의사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인도네시아 정부 측은 피해 복구가 시급한 시점에 두산의 장비 지원이 이뤄지는 것에 감사를 표하고 빠른 시간 안에 지원이 이뤄지기를 바란다는 뜻을 전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두산인프라코어


두산은 인도네시아 정부와 협의해 피해 현장에서 필요한 장비들을 선정한 뒤 현지 딜러를 통해 긴급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할 건설장비는 두산인프라코어의 중형 건설장비와 두산밥캣의 소형건설장비, 신속하게 전기를 공급할 수 있는 발전기 등이다.


두산은 이들 장비가 건물, 도로 및 기반시설 붕괴로 큰 피해를 입은 재해 지역의 복구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두산그룹


두산그룹 관계자는 "이번 장비 지원이 인도네시아 지진피해 지역의 빠른 복구에 힘을 보태고 주민들의 아픔을 더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두산은 지난 2011년 일본 대지진과 2013년 필리핀 태풍, 2015년 네팔 대지진 등 대형재해 때마다 피해 지역의 신속한 복구를 위해 건설장비와 성금을 지원해왔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