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스포츠, '10만장 완판' 도심형 다운 재킷 '헤스티아' 출시
코오롱스포츠, '10만장 완판' 도심형 다운 재킷 '헤스티아' 출시
입력 2018.10.15 19:09

인사이트사진 제공 = 코오롱스포츠


코오롱스포츠, 도심형 다운 재킷 '헤스티아' 출시


[인사이트] 심채윤 기자 = 코오롱스포츠가 겨울 한파에 대비한 다운재킷 '헤스티아'를 출시했다.


15일 코오롱인더스트리FnC 부문의 '코오롱스포츠'가 지난 2007년 첫 선을 보였던 시그니처 도심형 다운 재킷 '헤스티아'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헤스티아는 유난히 추웠던 2012년 겨울엔 10만장이 완판될 정도로 큰 인기를 끌며 2015년까지 판매가 이루어진 제품이다.


이번 시즌에는 코오롱스포츠가 지난 45년간 축적한 기술과 감각적인 디자인이 조화롭게 녹아 든 완결판 버전의 헤스티아로 새롭게 선보인다.


헤스티아의 상징인 어깨와 소매 부분의 컬러 블로킹은 그대로 적용해 고유의 스포티한 감각을 유지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코오롱스포츠


겉감은 방풍, 방수, 신축성이 우수한 기능성 소재를 사용했다.


눈, 비, 바람 등 겨울에 자주 나타나는 변화무쌍한 날씨에 대비하면서도 활동성과 편안한 착용감을 제공한다.


보다 완벽한 보온 효과를 위해서 이중 소맷단 같은 디테일도 꼼꼼하게 적용했으며, 윤리적 다운 제품 인증(RDS)을 받은 착한 구스 다운을 90% 이상 사용했다.


RDS는 살아있는 동물의 털을 뽑지 않고 윤리적인 방법으로 털을 채취해 만든 다운 제품에 발행되는 인증마크다.


코오롱스포츠는 또 '헤스티아'가 도심형 다운 재킷인 만큼 따뜻하면서도 한결 가볍고 날씬해 보일 수 있게 디자인했다. 롱 재킷, 쇼트 재킷, 야상, 베스트 등 다양한 기장과 디자인, 컬러로 출시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코오롱스포츠

오늘(18일)은 故 종현이 우리 곁을 떠난 지 '1주기' 되는 날입니다
입력 2018.12.18 06:55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샤이니 故(고) 종현이 영원히 빛나는 별이 된 지 어느새 1년이 됐다.


오늘(18일)은 아름다운 선율과 목소리로 감동을 안겼던 그룹 샤이니 종현의 사망 1주기다.


1990년생인 종현은 27살이던 지난해 12월 18일 서울의 한 레지던스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평소 우울증을 앓았던 것과 유서를 남긴 정황 등으로 경찰은 사인을 자살로 추정, 부검을 진행하지 않았다.



종현은 지난 2008년 5월 25일 샤이니로 데뷔했다. 이후 '누난 너무 예뻐', '셜록', '에브리바디' 등 숱한 히트곡을 통해 메인보컬로 입지를 다졌다.


이외에도 소녀시대 태연의 '론리', 이하이의 '한숨', 아이유의 '우울시계' 등 다양한 곡을 써내며 싱어송라이터로 거듭났다.


지난 2014년부터 2017년 4월까지는 MBC 라디오 '푸른 밤 종현입니다' 진행을 맡아 팬들과 대중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



종현 1주기를 맞아 가요계 안팎에선 추모 행사가 열렸다.


지난 17일 종현의 어머니가 이끄는 재단법인 '빛이나'는 서울 강남구 코엑스아티움 SM타운 시어터에서 '제1회 빛이나 예술제'를 개최했다.


재단은 지난달부터 젊은 예술인들과 팬들에게 종현을 주제로 한 영상 편집본과 글을 공모했고, 선정된 작품을 공유했다.


누구보다 반짝이던 종현. 그의 1주기를 맞아 곳곳에서 추모의 메시지가 이어지고 있다.

입력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