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나에 '스매싱 딱밤' 맞고 '작은 눈' 번쩍 뜨인(?) 김종국
이하나에 '스매싱 딱밤' 맞고 '작은 눈' 번쩍 뜨인(?) 김종국
입력 2018.10.15 18:19 · 수정 2018.10.15 18:20

인사이트SBS '런닝맨'


[인사이트] 문세은 기자 = 김종국이 이하나에게 이마를 맞고 눈이 번쩍 뜨여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 13일 SBS '런닝맨'에는 배우 임수향과 이하나가 게스트로 출연해 '전설의 캡틴' 레이스를 펼쳤다.


이날 멤버들은 이마를 때려 나온 데시벨만큼 돈을 지급받는 미션을 하게 됐다.


'보이스' 팀의 대표로 나온 김종국은 이하나에게 조언을 건네며 남다른 승부욕을 드러냈다.


인사이트SBS '런닝맨'


김종국의 가르침을 받은 이하나는 잠시 주저하더니 그의 이마를 향해 손을 뻗었고, 파급력은 어마어마했다.


"오빠 세상에서 제일 멋있어요"라는 말과 함께 이하나는  '쫘악'이라는 엄청난 소리를 내며 김종국의 이마를 때렸다. 하지만 실수로 그만 이마가 아닌 눈가를 때리고 말았다.


가히 상상조차 안 가는 아픔에 김종국은 심봉사가 광명을 찾듯 두 눈이 번쩍 떠지며 외마디 비명을 내질렀다.


이하나는 미안한 마음에 김종국을 끌어안으며 연신 사과를 했고 결국 미안함에 다리까지 풀려 주저앉고 말았다.


인사이트SBS '런닝맨'


이를 지켜본 런닝맨 멤버들은 김종국이 맞을 때 소리 내는 것을 처음 본다며 이하나의 찰진 손놀림에 감탄을 아끼지 않았다.


유재석은 "김종국도 아픔을 느낀다"라며 '능력자' 이미지인 김종국의 인간다운 모습을 평했다.


OCN '보이스 2'에서 카리스마 넘치는 역할을 소화했던 이하나가 강렬한 딱밤으로 김종국에 눈을 뜨게 만든 현장을 영상으로 만나보자.


인사이트SBS '런닝맨'


Naver TV '런닝맨'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