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손태승 행장, 인도네시아 지진 피해지역에 10억 루피아 전달
우리은행 손태승 행장, 인도네시아 지진 피해지역에 10억 루피아 전달
입력 2018.10.14 14:49

인사이트손태승(왼쪽) 우리은행장이 지난 12일 인도네시아 적십자사 발리지부 부지부장에게 성금 10억 루피아를 전달했다. 사진 제공 = 우리은행


피해복구 성금으로 10억 루피아(약 7500만원) 기부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우리은행은 지난 12일 인도네시아 적십자사에 술라웨시 섬의 지진·쓰나미 피해복구 성금으로 10억 루피아(약 7500만원)를 기부했다고 14일 밝혔다.


국제통화기금(IMF) 연차총회에 참석하기 위해 인도네시아를 방문한 손태승 행장이 우리은행의 인도네시아 현지 법인인 우리소다라은행 덴파사르지점 인근에 있는 인도네시아 적십자사에 성금을 직접 전달했다.


인도네시아는 지난달 28일 술라웨시 섬에서 발생한 진도 7.5의 지진과 쓰나미로 사망자가 2000명을 넘어서는 등 막대한 피해를 입었다.


우리은행, 인도네시아 현지에서 154개 영업점 운영


손태승 행장은 "이번 기부를 통해 자연재해로 피해를 입은 인도네시아 주민들이 하루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바란다"며 "우리은행은 글로벌 은행으로서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해외에서의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우리은행은 2014년 인도네시아 소다라은행의 지분을 인수해 현지에서 154개의 영업점을 운영 중이다.


우리소다라은행의 올해 상반기 당기순이익은 224억원으로 전년대비 15.3% 증가하는 등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