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백의 드레스' 입고 '여신미' 뽐내는 아이유
'순백의 드레스' 입고 '여신미' 뽐내는 아이유
입력 2018.10.13 22:26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김민수 기자 = 아이유가 순백의 드레스를 입고 여신미를 발산했다.


13일 아이유는 서울 동대문구 회기동 경희대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2018 APAN Star Awards(아시아태평양 스타 어워즈)'에 참석했다.


아시아 태평양 스타 어워즈는 국내 전 방송국에서 방영된 전 채널의 드라마와 그 작품에 출연한 배우들을 대상으로 하는 시상식이다.


이날 아이유는 눈부신 흰백의 드레스를 입고 등장해 모든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인사이트뉴스1


아이유 특유의 깨끗하고 맑은 피부는 새하얀 드레스와 '찰떡'처럼 맞아떨어졌다.


여기에 팬들을 향해 반가운 손인사의 환하게 웃음 짓는 아이유 모습은 천사 그 자체였다.


한편 지난 10일 아이유는 디지털 싱글 '삐삐(BBIBBI)'로 1년여 만에 컴백했다.


'삐삐'는 아이유가 새롭게 도전하는 얼터너티브 알앤비 장르의 곡으로 음원 발매와 동시에 1위에 오르며 '음원퀸' 아이유의 위상을 입증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사진 제공 = 더 팩트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