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오쇼핑, 이른 겨울 추위에 '온수매트' 등 한파 대비용품 대거 판매한다
CJ오쇼핑, 이른 겨울 추위에 '온수매트' 등 한파 대비용품 대거 판매한다
입력 2018.10.12 17:13

인사이트스팀보이 매진장면 / 사진 제공 = CJ오쇼핑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평년보다 추위가 한 달가량 일찍 찾아오면서 TV홈쇼핑도 월동 준비에 나섰다.  


12일 CJ ENM 오쇼핑부문은 겨울 생활가전 상품을 지난해보다 확대해 소비자들에게 따뜻한 겨울을 선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CJ오쇼핑, 온수매트 등 한파대비 물품 대폭 늘려 편성


겨울나기 상품들이 폭발적인 인기를 끌면서 CJ ENM 오쇼핑 부문은 이번 주부터 온수매트를 비롯한 가습기 등 한파대비 생활가전의 편성시간을 전주보다 2배 이상 대폭 늘린다. 


여기에 건조기와 스타일러 방송 일정도 추가돼 매일 1~2개 겨울 가전 상품을 선보이는 셈이다.


오는 15일에는 '일월카페트매트'를 18시 30분과 새벽 1시에 각각 1시간씩 방송하고 16일에는 스팀보이 온수매트를 오전 11시 30분과 오후 18시 30분에 선보인다. 


17일에는 매주 수요일 20시 45분부터 진행하는 리빙 간판 프로그램 최화정쇼를 통해 '이메택 전기요'를 판매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SBS '아내의 유혹'


CJ오쇼핑, "계절 생활상품 편성시간 확대해 소비자 니즈 충족할 것" 


또한 19일 13시 30분에는 '위닉스 텀블 건조기'를, 17시 30분부터는 약 1시간동안 '경동온수매트'를 방송할 예정이다.


20일 15시 40분부터 약 1시간동안은 'LG트롬 건조기'를 방송하며 24일에는 겨울철 건조해지는 실내 수분 공급을 위한 '미로가습기'를 오전 12시 30분부터 60분간 선보인다. 같은 날 14시 30분에는 '신일히터'도 선보인다.


CJ ENM 오쇼핑 부문은 편성팀 서성호 팀장은 "일찍 찾아온 추위로 인해 10월 초부터 온수매트와 같은 계절 생활가전 상품이 호실적을 보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지난해보다 2배 이상 계절 생활상품 편성시간을 확대해 동절기 대비를 위한 소비자 니즈를 충족하고 매출을 끌어 올릴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