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어트 성공하고 '점순이'로 완벽 변신해 과즙미 폭발하는 '계롱선녀전' 강미나
다이어트 성공하고 '점순이'로 완벽 변신해 과즙미 폭발하는 '계롱선녀전' 강미나
입력 2018.10.12 20:06

인사이트제이에스픽쳐스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그룹 구구단 멤버 강미나가 드라마 '계룡선녀전'에서 통통 튀는 매력을 드러낼 예정이다.


12일 제작사 제이에스픽쳐스는 tvN 월화드라마 '계룡선녀전'에서 점순이로 분한 강미나의 사진 두 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강미나는 곱게 땋은 머리와 함께 한복을 입고 단아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강미나는 똘망똘망한 맑은 눈빛은 물론 과즙미 팡팡 터지는 환한 미소까지 선보여 보는 이를 설레게 했다.


인사이트Mnet '프로듀스101 시즌1'


특히 다이어트 후 더욱 뚜렷해진 이목구비를 뽐낸 강미나는 물오른 미모를 과시하며 감탄을 자아냈다.


앞서 지난 2016년 방송된 Mnet '프로듀스101 시즌1'을 통해 연예계에 발을 들인 강미나는 다소 통통한 비주얼로 귀여운 매력을 보였던 바 있기 때문이다.  


극 중 강미나가 그려낼 점순이는 선녀 선옥남(문채원, 고두심 분)과 그의 남편인 나무꾼 사이에서 태어난 딸이다.


환생 후 호랑이로 태어난 점순이는 수련을 통해 인간이 됐다. 그 후로는 고양이와 사람을 자유자재로 오갈 수 있는 능력을 발휘해 예측 불가의 새로운 사건을 만든다.


인사이트제이에스픽쳐스


또한 점순이는 엉큼한 웹 소설 작가로 활동하며, 아빠를 찾기 위해 정이현(윤현민 분)과 김금(서지훈 분) 사이를 오가며 귀여운 활약을 펼칠 예정이다.


한편 화제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계룡선녀전'은 699년 동안 계룡산에서 나무꾼의 환생을 기다리며 바리스타가 된 선녀 선옥남이 정이현과 김금 두 남자를 우연히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계룡선녀전'은 오는 11월 5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