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뜻한 외투 입으세요"…내일(12일) 오늘보다 '더' 춥다
"따뜻한 외투 입으세요"…내일(12일) 오늘보다 '더' 춥다
입력 2018.10.11 20:37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금요일인 내일은(12일) 큰 일교차로 아침 저녁으로 쌀쌀한 날씨가 이어지겠다.


기상청은 이날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맑겠다고 예보했다.


다만 평년보다 4~7도 가량 낮은 기온분포로 아침 저녁은 쌀쌀하겠고 특히 12~13일은 아침 기온이 더 낮을 것으로 보인다. 


반면 낮 기온은 일사로 인해 오르면서 일교차가 클 것으로 보여 건강관리에 유의해야겠다.


인사이트설악산에서 관측된 얼음 / 사진 제공 = 설악산 국립공원관리공단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3~10도, 낮 최고기온은 16~20도로 전망된다. 전국 대부분지역의 최저기온이 10도 이하를 나타날 것으로 보이고 대관령을 비롯한 일부 강원 내륙과 산지는 영하로 떨어지겠다.


주요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6도, 인천 8도, 춘천 2도, 강릉 7도, 대전 6도, 대구 6도, 부산 9도, 전주 6도, 광주 8도, 제주 14도로 예상된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17도, 인천 17도, 춘천 17도, 강릉 17도, 대전 18도, 대구 18도, 부산 19도, 전주 18도, 광주 19도, 제주 18도로 전망된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이날 중부내륙과 남부산지에는 서리가 내리는 곳이 있겠으니 농작물 관리에 유의해야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맑은 날씨가 당분간 이어지면서 대기가 차차 건조해지겠으니 산불을 포함한 각종 화재 예방에 각별히 유의해야한다"고 당부했다.

우도환X양세종 JTBC 새 드라마에서 '주연'으로 만난다
입력 2018.12.13 14:45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최고의 대세로 떠오른 두 동갑내기 배우의 만남이 성사될 수 있을까.


13일 연예 기획사 키이스트 측은 소속 배우 우도환이 JTBC 새 드라마 '나의 나라' 출연을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나의 나라'는 역사의 소용돌이 속에서 끝내 사랑을 지키려 했던 세 남녀의 이야기를 그리는 사극 드라마다.


앞서 지난 10월 배우 양세종이 차기작으로 검토 중이라 밝힌 작품이기도 하다.



우도환이 제안받은 역은 '남선호'로, 준수한 외모와 문무를 겸비한 인재이지만 어머니가 노비 출신이라 족보에도 오르지 못한 서얼이다.


그와 함께 '투톱'으로 호흡을 맞추리라 기대되는 양세종은 남선호의 친구 '서휘' 역에 이름을 올렸다.


극 중 남선호는 부친의 부정부패로 꿈을 잃고, 오해로 인해 절친했던 서휘와도 대립하게 된다.


1992년생으로 동갑내기인 두 배우의 '투샷'을 볼 수 있을지 누리꾼들의 기대와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우도환과 양세종은 올해 각각 MBC '위대한 유혹자', SBS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를 통해 주연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입력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