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시2' 송다은 주연 웹드 '설레는 직딩청춘 현대건썰', 종영 앞뒀다
'하시2' 송다은 주연 웹드 '설레는 직딩청춘 현대건썰', 종영 앞뒀다
입력 2018.10.11 19:39

인사이트사진 제공 = 현대건설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건설업계 최초 시도로 화제를 모았던 현대건설 웹드라마 '설레는 직딩청춘, 현대건썰'이 3, 4편을 연속 공개하며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지난 5일 현대건설은 에피소드 3편 ''썰'명이 필요 없는 청춘들'을 선보였으며, 오는 12일 4편 '너와 나의 현대건'썰''을 유튜브를 비롯한 온라인 채널을 통해 선보이며 총 4부작으로 기획된 웹드라마를 마무리한다.


현대건설이 지난 6월 온라인 채널을 통해 공개한 '설레는 직딩청춘, 현대건썰'은 총 2편의 에피소드가 조회수 35만뷰를 돌파하는 등 기업형 웹드라마로는 많은 화제를 모았다. 이번에 공개되는 3․4편은 치열하게 꿈을 향해 도전하는 청춘들의 모습이 본격적으로 그려진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현대건설


가을공채 시즌 맞이해 취준생 이목 끌 '3편' 


지난 5일 공개된 에피소드 3편 ''썰'명이 필요 없는 청춘들'은 현대건(김해원)의 입사 동기인 박풍식(강춘성)과 정드림(최이선)이 등장해 사회생활에 첫발을 내딛은 청춘들의 고민과 애환을 유머러스하게 보여주고 있다.


실감나는 에피소드를 위해 경기도 용인시 마북동에 위치한 현대건설 연구개발본부의 대규모 풍동실험실이 공개되며, 실제 융복합기술혁신실 스마트건설팀에 근무 중인 사우들이 출연해 코믹연기에 도전한다.


이 밖에도 신입사원 채용 시 진행되는 임원면접 모습이 공개돼 가을 공채시즌을 맞이해 취준생의 이목을 끌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최근 연극과 영화, 웹드라마에서 종횡무진 활약하며 이력을 쌓고 있는 김해원, 강춘성, 최이선 청춘 3인방의 풋풋한 연기 호흡도 눈여겨볼 만하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현대건설


4편은 '현대건'과 '최우수'의 꿈을 향한 도전 결실 맺어 


에피소드 4편 '너와 나의 현대건'썰''은 신입사원 현대건(김해원)과 최우수(송다은) 대리의 꿈을 향한 도전이 결실을 맺는다.


현대건설의 역사가 살아있는 한강 로케이션을 진행, 보다 넓은 세계를 향해 나아가는 청춘의 도전을 응원하는 메시지를 담았다는 것이 제작진의 설명이다.


또한 에피소드 4편에는 쿠웨이트 현장의 최연길 차장을 연기한 최연길 과장을 비롯, 신입사원 강건설 역할을 맡은 김장한 사원 등 현대건설 사우 출연자들이 마지막까지 열연을 펼친다.


주인공 현대건 역할을 맡았던 김해원은 "회사원 경험은 없지만 현대건 역할을 통해 신입사원 간접체험을 제대로 해본 것 같아 기억에 많이 남을 것 같다"며 "무엇보다 현대건설의 자유롭고 유연한 기업문화에 많이 놀랐다"고 소감을 밝혔다.


최우수 역할의 송다은 역시 "첫 주연작이라 감사하기도 했지만 부담감이 더 컸다"고 속내를 털어놓은 한편, "4편은 코믹한 전편의 에피소드와 달리 감정 연기가 많아 기억에 많이 남는다"고 전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현대건설


현대건설, "다양한 연령에 친근하게 다가가 기뻐"


현대건설 관계자 또한 "웹드라마 공개 이후 기대 이상의 관심을 받아 '건설회사 기업문화'가 정말 웹드라마에서 보여진 모습과 비슷하냐는 질문을 많이 받는다"고 밝혔다. 


이어 "건설업에 대한 기존 선입견을 벗고 다양한 연령층에게 친근하게 다가가고 싶었던 기획 의도가 잘 전달된 것 같아 기쁘다. 젊은 고객층과 소통하기 위한 현대건설의 다음 도전에도 많은 관심과 응원을 바란다"고 덧붙였다.


현대건설은 올해 초 국내외 페이스북, 블로그, 유튜브 등 온라인 채널을 리뉴얼하고 기발하고 재미있는 자체 콘텐츠 생산을 통해 젊은층과의 소통에 노력해왔다.


그 일환으로 기획된 웹드라마 '설레는 직딩청춘, 현대건썰'은 현대건설 유튜브, 현대건설 페이스북, 현대건설 블로그 등 현대건설 온라인 채널과 현대자동차그룹 온라인 채널을 통해 공개하고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현대건설

안정환이 혀 내두르며 감탄한 '프랑스 조각미남'의 정체
입력 2018.12.14 14:28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한국 대표 미남들까지 깜짝 놀라게 한 프랑스 '훈남'의 정체가 화제다.


지난 12일 방송된 Olive '국경없는 포차'에서는 프랑스 파리에서 한국식 포장마차 영업을 시작한 멤버들의 이야기가 담겼다.


이날 오후 포장마차에는 신세경과 여자 손님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한 남자 손님이 등장했다.


조각 미모를 자랑하는 안정환과 이이경 또한 "저 사람 엄청 잘생겼다"라며 입을 모아 칭찬했을 정도.



말끔한 슈트 차림의 남자 손님은 메뉴판을 지긋이 바라보며 여유를 즐겼다.


일상적인 행동이었지만, 신비로운 눈동자와 조각 같은 이목구비 그리고 살짝 기른 턱수염이 독보적인 분위기를 자아냈다.


그는 복분자주와 안주로 나온 불닭을 먹을 때도 남달랐다. 마치 고전 영화의 한 장면을 보는 듯했다.



남자 손님의 정체는 다름 아닌 프랑스 배우 라파엘 페르소나즈(Raphael Personnaz)였다.


라파엘은 배우 키이라 나이틀리 주연 영화 '안나 카레니나'에서 알렉산더 역을 맡은 바 있다. 이 외에도 다수의 프랑스 영화에 주연으로 출연했다.


브라운관 너머 시청자들까지 홀려버린 라파엘의 비주얼을 방송 영상을 통해 만나보자.




입력
댓글